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이윤미, 39년 만에 점 뺀 이유 "주영훈 말에 상처받았다"

머니투데이
  • 김자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2 13: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배우 이윤미 유튜브채널 '원더마마tv' 영상, 인스타그램
/사진=배우 이윤미 유튜브채널 '원더마마tv' 영상, 인스타그램
배우 이윤미가 트레드마크였던 얼굴 점을 뺀 이유를 밝혔다.

이윤미는 지난 21일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이윤미의 원더마미tv'를 통해 "점이 아니라 혹이지. 남편이 한 말. 그래서 점 뺐어요"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을 통해 이윤미는 39년 만에 얼굴 점을 뺀 이유를 밝혔다.

이윤미는 영상 썸네일로 '아 옛날이여. 39년지기 친구와 이별하기'라는 글을 적어 자신의 얼굴 점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윤미는 "입 주위에 있는 점들은 먹을 복도 있다고 하고, 제 매력이라고 봐주시는 분들도 많아서 뺄 생각을 못 했었다"며 "사이즈가 점점 커지는 것 같아서 괜히 건드렸다가는 흉이 질 것도 같아서 엄두도 못 냈다"고 점을 빼지 않았던 이유를 밝혔다.

이어 이윤미는 점을 빼기로 한 이유를 밝히며 남편 주영훈을 언급했다.

이윤미는 "앞머리를 잘랐는데 코 옆에 점이 크게 느껴졌다. 그래서 (남편) 주영훈씨한테 '원래 내 점이 컸었나'라고 물어봤다"고 말했다.

이윤미는 "(주영훈이) '원래 그랬어, 아니 근데 그건 점이라고 하기는 좀 그렇고 혹이지'라고 말하더라"라며 "그 말에 너무 상처가 됐던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후 이윤미는 점을 빼기 위해 병원을 알아봤고, 조직검사까지 마친 뒤 점을 뺐다고 밝혔다.

한편 이윤미는 지난 2006년 가수 겸 프로듀서 주영훈과 결혼해 슬하에 세 딸을 두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