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불타버린 청량리시장, 현장 찾은 박영선 장관

머니투데이
  • 세종=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2 14: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2일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서울 청량리 전통시장 및 청과물시장을 방문해 화재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피해상인들의 애로사항을 듣고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22일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서울 청량리 전통시장 및 청과물시장을 방문해 화재 피해상황을 점검하고 피해상인들의 애로사항을 듣고있다. /사진=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지난 21일 화재가 발생해 피해를 입은 청량리 전통시장과 청과물시장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상인들을 위로했다.

22일 중기부에 따르면 박영선 장관은 상인들이 빠르게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피해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듣고 맞춤형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해 시장을 찾았다.

박 장관은 현장 상황을 살펴보고 상인들이 추석 대목을 놓치지 않도록 신속한 피해 복구와 조속한 영업 재개를 위한 적극적 지원을 약속했다.

상인들이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조속히 지원받을 수 있도록 재해확인서 발급 및 자금 신청과 지급에 소요되는 기간을 최대한 단축하고 피해시설 복구를 위해 서울시, 동대문구와 긴밀하게 협의해 나갈 것도 약속했다.

박 장관은 "지난 여름 수해에 이어 이번엔 화재가 전통시장에 큰 피해를 줬는데 동절기 화재로부터 안전한 전통시장을 만들기 위해 전국 전통시장을 대상으로 화재 안전 점검을 실시하겠다"며 "정부 지원에는 한계가 있으니 전통시장도 자체 안전 점검도 실시해 혹여 모를 재해에 대비해 화재공제, 풍수해 보험 등 자구책도 마련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박 장관은 지난 21일 서울 신월동 신영전통시장에서 금융지원위원회를 열고 중소기업의 자금난 완화와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 85조6000억원의 특별추석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