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세리, '럭셔리' 서울 집 최초 공개…"남편 빼고 다 있어"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3,444
  • 2020.09.23 08:2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E채널 '노는 언니' 방송 화면 캡처
/사진=E채널 '노는 언니' 방송 화면 캡처
골프감독 박세리가 서울에 마련한 새 집을 '노는 언니'에서 최초 공개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티캐스트 E채널 '노는 언니‘에서는 박세리의 서울 집 집들이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E채널 '노는 언니' 방송 화면 캡처
/사진=E채널 '노는 언니' 방송 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박세리는 서울에 마련한 집을 최초로 공개했다.

박세리는 냉장고와 TV를 2대씩 구비해둔 데다 각종 주류와 음식으로 가득 찬 냉장고와 팬트리를 갖춰놓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맥주 기계도 갖춰져 있었다.

박세리는 남현희, 한유미, 정유인, 곽민정이 오기 전 요리를 시작했다. 생닭도 거침없이 척척 손질하며 빼어난 요리 실력을 뽐내기도 했다.

박세리는 대전에서 데려온 반려견 모찌와 '베이비' '뭐하고 있었쪄' 등 애교 어린 혀 짧은 대화도 나누는 다정한 모습도 보였다.

이후 박세리의 집을 방문한 남현희, 한유미, 곽민정, 정유인은 집안 곳곳을 구경하며 감탄을 쏟아냈다. 네 사람은 모든 것이 갖춰진 집은 물론 특히 안방에 한 대 더 놓인 큼직한 냉장고에 깜짝 놀랐다.

박세리는 "우리집에는 남편만 없다"고 농담을 던져 웃음을 자아냈다.

한유미는 박세리에게 "집이 몇평이냐. 자가냐. 전세냐"고 물었고 박세리는 "20평 넘는다. 전세"라고 쿨하게 답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