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정KPMG·현대오토에버, 디지털 신사업 발굴 MOU 체결

머니투데이
  • 조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4 09: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우)와 오일석 현대오토에버 대표(좌)가 23일 디지털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정KPMG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우)와 오일석 현대오토에버 대표(좌)가 23일 디지털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삼정KPMG
삼정KPMG와 현대오토에버가 23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현대오토에버 본사에서 디지털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한 상호협력을 골자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와 오일석 현대오토에버 대표 및 양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양사는 △스마트팩토리 사업 △데이터센터 개발 사업 △디지털 사용자 경험 계획 사업 분야 등 디지털 신사업 기회 발굴을 위해 상호 협력한다.

스마트팩토리 사업 추진을 위한 기술적 업무부터 데이터센터 개발사업 추진을 위한 사업성 검토 및 기술적 업무 협력, 디지털 사용자 경험 계획을 위한 디지털 컨택 포인트 등도 함께 수행할 예정이다.

삼정KPMG 컨설팅부문은 국내외 금융기관 및 제조, 유통 등 전 산업분야에 걸친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돼 있으며 경영관리, IT 전략수립, 정보보안 등 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종합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현대오토에버는 최근 디지털 중심으로 변화가 가속되는 패러다임 전환을 맞이해 'BASIC'(Big Data, AI, Security, IoT, Cloud) 등 최신기술이 집합된 스마트X사업(모빌리티, 스마트 팩토리, 스마트 시티 등)을 위한 데이터허브 서비스를 진행 중이다.

정대길 삼정KPMG 컨설팅부문 대표는 "디지털 신사업 도입 및 활용이 본격화되고 있는 국내 시장환경에 대응해 보유하고 있는 전문성을 바탕으로 디지털 신사업 발굴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라며 "삼정KPMG가 보유한 글로벌 컨설팅 서비스 노하우와 현대오토에버의 기술과 경험이 만나 국내 디지털 신사업 시장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는 마중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일석 현대오토에버 대표는 "스마트 팩토리·데이터센터 개발 등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필수 요소다. 특히 디지털 사용자 경험(DCX)을 통해 '스마트X'에서 가장 크게 활용이 돼 시장에서 우리만의 차별점을 둘 수 있다"며 “삼정KPMG와의 협업을 통해 스마트 팩토리를 비롯한 스마트X 시장에서의 사업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