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허태정 대전시장 “명실상부 과학도시 대전 완성할 것”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5 17: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조직신설, 과학특보 이어 과학부시장제 도입

허태정 대전시장(대전시 제공) /뉴스1 © News1 김기태 기자
허태정 대전시장(대전시 제공) /뉴스1 © News1 김기태 기자
(대전=뉴스1) 송애진 기자 = 허태정 대전시장은 과학정책 강화를 통해 4차산업혁명특별시로 과학도시 대전을 완성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허 시장은 25일 신임 김명수 정무부시장 임명장 수여식에서 "과학부시장제 도입은 도시의 미래를 지자체가 어떻게 대응할 것인가에 깊이 고민한 끝에 나온 정책"이라며 "김 부시장 임명을 계기로 대전을 명실상부한 과학도시로서의 정체성을 확립하는 기회로 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과학기술과 시민의 삶의 연결, 대덕특구의 적극적 참여 등 포스트 코로나 대응에 대한 국가와 지역의 혁신성장 이어달리기를 위해 마련한 정책"이라며 김 신임 부시장에게 역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시는 이날 과학부시장제 도입으로 최근 정책 방향의 큰 축을 과학기술을 기반으로 하는 미래도시 대전으로 정했다.

지난해 1월 조직개편 시 경제과학국을 일자리경제국과 과학산업국으로 분리해 과학산업 육성의 전담 조직체계를 구축했으며, 지난 5월에는 지역의 과학정책을 총괄 기획하고 발굴하는 지원조직인 대전과학산업진흥원을 설립했다.

또한 지난해 11월 과학산업특별보좌관제를 도입했고 이달 17일 초대 대전과학산업진흥원장으로 한국화학연구원 고영주 박사를 임명했다. 정부출연연구소 출신으로 정무부시장(과학부시장)까지 임명하게 된 것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