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대우건설, 이라크 정부에 코로나19 진단키트 기증

머니투데이
  • 조한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9 10:2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24일 이라크 교통부 장관실에서 정현석 대우건설 중동지사 부장(왼쪽)과 장경욱 주 이라크 한국대사(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나세르 알 시블리 이라크 교통부 장관(오른쪽)을 면담하고 있다/사진=대우건설
지난 24일 이라크 교통부 장관실에서 정현석 대우건설 중동지사 부장(왼쪽)과 장경욱 주 이라크 한국대사(오른쪽에서 두 번째)가 나세르 알 시블리 이라크 교통부 장관(오른쪽)을 면담하고 있다/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 (2,985원 상승85 2.9%)이 지난 24일 이라크 바그다드에 위치한 교통부 장관실에서 이라크 정부에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전달했다.

이날 대우건설은 장경욱 주 이라크 한국대사와 함께 이라크 교통부 장관을 만나 바스라주에서 수행하고 있는 알 포우(Al-Faw) 신항만 공사의 중요성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또 현재 추진되고 있는 연계 공사에 관한 협의를 진행했다.

면담 이후 대우건설은 코로나19 진단키트를 이라크 정부에 기증했다. 기부된 진단키트는 총 1만8000 건의 검사를 수행할 수 있는 분량이다. 대우건설은 지난 18일에도 신항만 공사를 진행중인 알 포우 시에 코로나19 진단키트 2400개를 기부했다.

현재 대우건설이 수행 중인 알 포우 신항만 공사의 현장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은 상태다. 대우건설은 건설 현장에서 마스크, 소독제 사용 등 기본 방역관리에 힘쓰고 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현재 이라크 정부와 협의중인 신항만 추가 공사가 빠른 시일 내에 결실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대우건설 특유의 도전정신과 책임정신을 살려 현장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