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제주 해상서 조업하던 외국인 선원 양망기 줄에 맞아 중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9 11: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제주 해경헬기 /뉴스1 DB © News1
제주 해경헬기 /뉴스1 DB © News1
(제주=뉴스1) 고동명 기자 = 29일 오전 2시49분쯤 제주 서귀포시 마라도 남서쪽 80㎞ 해상에서 조업 중인 여수선적 A호(138t, 승선원 9명) 선원인 인도네시아 국적 B씨(41)가 크게 다쳤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제주지방해양경찰청에 따르면 B씨가 어선에서 그물을 올리는 작업을 하다 양망기에 연결된 줄이 끊어지면서 얼굴과 머리 부위를 맞았다.

해경은 헬기로 B씨를 도내 병원으로 이송했다.

B씨는 두개골 골절과 뇌출혈 증상을 보여 치료를 받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