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단양평생학습센터 "바느질로 코로나19 극복 티셔츠 만들었어요"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9 11: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고령 학습자에 익숙한 바느질 작업으로 심리안정 도모

단양군 평생학습센터는 고령인 학습자들의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코로나19극복 티셔츠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단양군 제공)© 뉴스1
단양군 평생학습센터는 고령인 학습자들의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코로나19극복 티셔츠 만들기 프로그램을 진행했다.(단양군 제공)© 뉴스1
(단양=뉴스1) 조영석 기자 = 충북 단양군 평생학습센터 회원들이 2020년 충청북도 문해주간을 맞아 체험학습 프로그램의 하나로 '코로나19 극복 티셔츠'를 만들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문해 교사가 학습자의 가정에 방문해 무지 티셔츠와 자투리 천을 나누어 주고 마스크가 그려진 주머니를 한 땀 한 땀 바느질을 통해 나만의 코로나 19 극복 티셔츠를 만들어보는 과정으로 진행했다.

군 평생학습센터는 대부분이 고령인 학습자들에게 익숙한 바느질 작업을 통해 사회적 고립, 외출 자제 등 코로나19 장기화로 겪는 불안감과 우울함을 해소하고 심리적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

한 교육생은 "코로나19로 체험활동에 제약이 많아 많이 답답함을 느꼈다"며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오랜만에 잡아 보는 바늘과 실로 옛 기억이 새록새록 생각나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고 말했다.

현재 지역 내 고령의 교육생이 수강 중인 초등학력인정 문해교육은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라 과제 중심의 비대면 수업으로만 진행하고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시행으로 각종 체험학습 또한 진행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표기동 문화체육과장은 "코로나19로 외부 활동이 어려운 상황에도 의지를 갖고 문해학습에 참여하는 어르신들의 모습에 앞으로도 더 많은 배움의 기회를 드리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