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성 8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1위 '수성'…"2위 화웨이와 격차 벌렸다"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9 16: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올해 4월(왼쪽)과 8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변화 /사진=카운터포인트리서치
올해 4월(왼쪽)과 8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변화 /사진=카운터포인트리서치
삼성전자가 지난 8월 전 세계 스마트폰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 2위를 기록한 화웨이는 한때 삼성전자를 바짝 추격했지만, 점유율 하락세를 기록하며 격차가 큰 폭으로 벌어졌다.

29일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8월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점유율 22%로 1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4월 인도 내 코로나19(COVID-19) 확산에 따른 이동제한 조치(락다운) 영향으로 스마트폰 판매량이 급격히 감소했다. 이때 화웨이에 1위 자리를 내주기도 했지만, 이후 인도 시장이 점차 회복세에 접어들면서 1위를 다시 탈환했다.

화웨이와 격차도 늘려가고 있다. 화웨이는 4월 역대 최고 점유율인 21%를 달성한 뒤 하락세에 접어들며 8월에는 16%까지 추락했다. 삼성전자와 점유율 격차도 6% 포인트까지 벌어졌다. 이는 코로나19로 중국 스마트폰 판매량이 급감했던 지난 2월을 제외하면 최근 1년 중 가장 큰 폭의 격차다.

미국 제재로 인해 화웨이 시장 점유율은 향후 더 하락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분석됐다. 화웨이 공백을 차지하기 위한 중국 제조사의 공격적 시장 진출로 샤오미는 화웨이가 강세를 보이던 유럽 시장에서 큰 폭의 점유율 상승을 기록했다.

강민수 카운터포인트리서치 연구원은 "화웨이에 대한 미국의 제재는 스마트폰 시장 브랜드별 점유율을 크게 변동시킬 수 있는 강력한 요인"이라며 "특히 유럽 시장에서 화웨이와 경쟁하던 삼성전자에게는 점유율을 높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