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누가 누굴 지적해' 클롭, 로이킨 비평에 "그렇게 말하지마" 발끈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29 19: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위르겐 클롭 리버풀 감독(왼쪽)과 비평가로 활동하고 있는 로이 킨.
위르겐 클롭 리버풀 감독(왼쪽)과 비평가로 활동하고 있는 로이 킨.
승리를 거둔 뒤에도 위르겐 클롭(53) 리버풀 감독이 환하게 웃지 못했다. 비평가로 활동하고 있는 로이 킨(49)의 지적에 발끈한 것이다
.
리버풀은 29일(한국시간)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2020~2021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라운드 아스널전서 3-1로 이겼다. 전반 25분 선제 실점했지만 전반 28분과 34분 득점에 성공하며 역전승했다. 이 승리로 리버풀은 리그 3연승을 달렸다.

기분 좋은 승리였지만 경기 종료 후 작은 소동이 있었다. 클롭 감독은 영국 스카이스포츠와 방송 인터뷰에서 로이 킨과 충돌했다. 경기를 중계하던 킨이 "엉성하다"는 표현을 쓴 것에 대해 클롭 감독이 "그런 말을 한 것이 사실이냐"라고 따져 물었다.

이에 로이 킨은 "리버풀이 아스널에게 1~2번 정도만 기회를 내주긴 했지만 실망스러웠던 것은 맞다. 다만 당신들 팀에 엉성했던 몇몇 장면들을 보완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물론 경기력은 좋았다"고 해명했다.

그러자 클롭은 "그런 식으로 이야기하면 안된다. 내 귀를 의심할 정도다. 우리는 믿을 수 없는 정도로 훌륭하고 뛰어났던 경기였다. 하나도 엉성하지 않았다"고 항변했다.

이 둘의 언쟁은 길어지지 않았다. 진행자가 "그래도 로이킨이 오늘 리버풀의 경기력에 대해 칭찬을 많이 했다"고 중재하면서 전화를 끊었다. 로이킨 역시 "너무 예민하다. 만약 리버풀이 졌다고 상상해봐라. 큰일 날 뻔했다"고 웃어넘겼다.

영국 내에서는 이 둘의 충돌이 화제가 되고 있다. 라이벌 관계인 리버풀 감독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설이 서로 맞붙었기 때문이다. 이에 영국 더 선은 곧바로 클롭과 로이 킨의 감독 성적을 비교하기도 했다.

더 선 자료에 따르면 클롭은 감독 생활을 하면서 9개의 트로피를 따낸 반면 킨은 1개(선더랜드 시절 2부리그 우승)에 그쳤다. 승률에서도 52.6%와 38.7%로 극명하게 엇갈린다. 킨은 지난해 6월 노팅엄 수석코치에서 물러난 뒤 2019년 11월부터 스카이스포츠 해설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클롭과 로이 킨의 감독 성적을 비교한 그림. /사진=더 선 캡처
클롭과 로이 킨의 감독 성적을 비교한 그림. /사진=더 선 캡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