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7세 차이' 슈퍼주니어 려욱·타히티 출신 배우 아리, 연인됐다…"최근 발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9.30 08: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슈퍼주니어 려욱(왼쪽)과 배우 아리 © 뉴스1 DB
슈퍼주니어 려욱(왼쪽)과 배우 아리 © 뉴스1 DB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그룹 슈퍼주니어 려욱(33·본명 김려욱)이 타히티 출신 배우 아리(26·본명 김선영)와의 열애를 인정했다.

소속사 레이블SJ 관계자는 30일 뉴스1에 려욱의 열애설 관련해 "려욱과 아리는 친한 선후배 사이로 지내오다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려욱은 2005년 그룹 슈퍼주니어로 데뷔, 이후 유닛 슈퍼주니어-K.R.Y.와 솔로 가수로도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지난 8월에는 뮤지컬 '광염 소나타 2020'에 출연했다.

아리는 2012년 타히티로 데뷔해 활동하다, 팀 해체 후 배우로 전향했다. 연극 '엄마의 레시피' 등에 출연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