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놀면뭐하니' 이효리 "명절 윷놀이, 시부모 원해서 하지만 재미없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03 19: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 © 뉴스1
M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놀면 뭐하니?' 천옥(이효리)이 명절 윷놀이가 재미없다고 밝혔다.

3일 오후 6시30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추석을 맞아 모인 신박기획 직원들과 환불원정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지미유(유재석)는 만옥(엄정화)에게 "명절에 뭐하냐"고 물었고, 정봉원(정재형)은 "명절에 외롭지 뭐"라고 답했다. 천옥(이효리)은 "나도 외롭고 싶다"며 "세상 전을 전을. 어머니 죄송해요. 이 세상의 모든 전을 부쳐야 해"라고 토로했다.

또 천옥은 "그래도 전 부치면서 도란도란 얘기도 하고 욕도 한다"고 말했고, "남편들도 해야 한다"는 말에 "(이상순은) 꼬치도 끼우고 밤도 깐다"고 답했다. 그러자 만옥이 "나도 시댁에 가고 싶다"고 말해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만옥은 "시댁에 가서 나도 전 부치고 어머님한테 사랑도 받고, 남편 보란 듯이 힘든 척도 하고 그런 거 하고 싶다"고 고백했다.

이후 천옥은 명절에 윷놀이도 한다고 말했다. 그는 "시부모님이 원해서 하는데 솔직히 재미없다"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