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폼페이오 방한 취소…"일본만 가기로 일정 간소화"(상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04 10: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일 크로아티아를 방문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성조기 문양이 그려진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2일 크로아티아를 방문한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성조기 문양이 그려진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이번 주로 예정돼 있던 방한 일정을 취소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미 국무부는 폼페이오 장관이 4~6일 일본을 방문할 예정이며 몽골과 한국 방문은 취소했다고 3일(현지시간)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방일 기간동안 도쿄에서 열리는 미국·일본·호주·인도 4개국 외무장관 회담에 참석한다.

국무부는 "폼페이오 장관은 10월 중에 아시아를 다시 방문하길 고대하고 있으며, 일정을 다시 잡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당초 폼페이오 장관은 4일부터 8일까지 일본과 몽골, 한국을 방문하려 했었다.

이 같은 일정 변경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미 월터리드 육군병원에 입원한 가운데 이뤄졌다.

앞서 한때 아시아 순방을 재고한다고 했다가 다시 예정대로 진행한다고 밝혔으나, 결국 일본 방문만 유지되고 한국과 몽골 방문은 취소되는 쪽으로 가닥이 잡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