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사재기 명예훼손·학폭 논란 박경, 19일 현역 입대

머니투데이
  • 최지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4 15: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블락비 박경 / 사진제공=블락비 박경
블락비 박경 / 사진제공=블락비 박경
그룹 블락비 멤버 박경(28)이 현역으로 입대한다.

14일 박경의 소속사 KQ엔터테인먼트는 오는 19일 박경이 육군 현역으로 입대해 병역 의무를 이행한다고 밝혔다. 입대 장소와 시간은 모두 비공개다.

소속사 관계자는 "병무청의 판단으로 올해 1월 한 차례 입대를 연기한 바 있어, 더 이상 미룰 수 없게 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박경은 음원 사재기 관련 경찰 조사로 입대를 한차례 미뤘다.

그는 지난해 11월 자신의 SNS에 일부 가수들의 이름을 직접 거론하며 음원 사재기 의혹을 제기했다. 이후 언급된 가수들이 박경을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고, 법원은 지난달 박경에게 벌금 500만원의 약식명령을 했다.

이와 별개로 박경은 지난달 말 중학교 동창의 폭로로 과거 학교 폭력 가해자였던 사실이 밝혀지기도 했다.

박경은 이를 인정하고 "당시 저로 인해 상처를 받으신 분들, 그리고 현재까지도 저를 보시면서 과거의 기억이 떠올라 상처받으시는 분들 모두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고개를 숙였다.

한편 박경은 2011년 그룹 블락비 멤버로 데뷔해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