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동명이인 배우 김선아' 故설리 사망 1주기 추모 "한순간도 잊고 지낸적 없어"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4 15: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김선아 인스타그램 © 뉴스1
김선아 인스타그램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선아가 고(故) 설리 사망 1주기를 추모했다.

김선아는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잠이 안 왔어, 너 보러 올 생각에"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이어 "단 한 순간도 하루도 잊고 지낸 적 없어요. 너무 보고 싶어서 만나서 할 얘기가 많았는데 재밌는 얘기들 해주고 싶었는데 너무 울기만 해서 미안해"라고 털어놨다.

김선아는 "그래도 내가 정말 많이 사랑하는 거 넌 진짜 모를 수가 없다"며 "너무 많이 보고 싶고 그립고 너 딸내미 블린이 아주 잘 지내고 있고 내가 결혼을 해도 남편 손잡고 오고 애들 낳아도 애들 손잡고 오고 살아있는 동안 계속 보러 올 거니깐 외로워하지 말고 있어, 안녕 나의 소울메이트 사랑해"라고 진심을 고백했다.

설리와 절친했던 김선아는 지난 2012년 방송된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7'로 데뷔했다. 이후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프로듀사' 등 드라마를 비롯해 설리와 함께 예능 '진리상점'에 출연했다. 현재 방송 중인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에도 출연 중이다.

한편 설리는 지난해 10월14일 경기 성남시 수정구 심곡동 소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그는 향년 25세 꽃다운 나이에 세상을 떠났다. 김선아는 설리와 절친했던 친구 사이로, 설리가 떠난 뒤 그의 반려묘를 맡아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자살예방 상담전화 1393,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