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광주 노동자 10명 중 4명 비정규직…월평균 급여 6대 광역시 중 '최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4 18: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News1 DB
© News1 DB
(광주=뉴스1) 정다움 기자 = 광주 지역 임금노동자 10명 중 4명이 비정규직 근로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14일 광주시 비정규직지원센터가 발표한 '2020광주지역 비정규직 노동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광주시 임금노동자는 총 58만7125명이었고, 이중 38.4%인 22만5307명이 비정규직인 것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는 전국 17개 시·도 중 세종(4만828명)과 제주(12만1947명), 울산(17만6912명)에 이어 4번째로 적었다.

연도별로로 보면 지난 2015년 20만7981명에서 2016년 21만8220명, 2017년 23만4370명으로 해마다 증가세를 보이다 2018년 21만8801명으로 소폭 감소했다.

성별로는 남성 9만6029명(30%), 여성 12만9277명(48.4%)이 비정규직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 비정규직의 경우 60대 이상이 75.1%(5만9244명), 29세 이하 46.2%(4만9966명), 50대 35.6%(4만5577명), 40대 26.5%(3만8438명), 30대 25.3%(3만2081명) 순으로 조사됐다.

산업별로는 임금노동자 수가 3만명 이상인 산업 중 숙박·음식점업이 75.6%로 가장 높았고 건설업 46.5%, 보건업·사회복지서비스업 43.1%, 도소매업 35.8%, 교육서비스업 35.4%, 공공행정·국방·사회보장행정 31.1% 순으로 비정규직 비율이 높게 나타났다.

산업별 주당 노동시간은 수도·하수·폐기물 처리·원료재생업이 56시간으로 가장 길었고 금융·보험업 39.15시간, 건설업 38.39시간, 제조업 36.97시간이 뒤를 이었다.

임금노동자의 주당 노동시간은 38.13시간이며 이중 정규직은 43.41시간, 비정규직은 31.03시간으로 집계됐다.

월 평균 임금은 정규직, 비정규직 노동자 모두 전국 평균보다 낮았다.

지난해 광주시 정규직 월평균은 임금은 319만6000천원, 비정규직 151만원으로 전국 평균보다 각각 11만4000원, 24만7000원 적었다.

특히 비정규직의 월 평균 임금은 6대 광역시 중 가장 낮은 것으로 드러났다.

비정규직지원센터는 광주 비정규직 월평균 임금이 상대적으로 낮아 지역 비정규직 노동자의 임금조건이 매우 열악하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설명했다.

정찬호 광주시 비정규직지원센터장은 "이번 통계자료가 지역 비정규직 관련 정책 수립과 노동계의 비정규직 사업 추진에 기초자료로 활용되길 바란다"며 "향후 비정규직 권리찾기를 위해 조직화 사업을 비롯한 연대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