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몽클레르·캐나다구스…'럭셔리 패딩' 미는 롯데百

머니투데이
  • 정혜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9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프랑스, 이탈리아, 캐나다 등 프리미엄 패딩 브랜드 최대 매장 운영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 몽클레르 매장 대기줄이 늘어선 모습. /사진제공=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 몽클레르 매장 대기줄이 늘어선 모습. /사진제공=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에서 프리미엄 패딩과 퍼 브랜드를 집중적으로 선보인다.

19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국내 프리미엄 아우터시장은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해외 명품패딩의 대표주자인 ‘몽클레르’의 경우 19 FW(가을/겨울)시즌 19%, 금년 상반기 39% 신장세를 보였다.

롯데백화점은 프리미엄 아우터 매장을 매년 겨울철 한시적으로 운영하는 팝업 스토어를 넘어서 정규 MD로 확대하며 새로운 브랜드를 지속적으로 보강하고 있다. 롯데백화점 잠실점 에비뉴엘에는 편집 매장이 아닌 단독 매장으로 최다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프랑스의 ‘몽클레르’, 캐나다의 ‘노비스’, ‘무스너클’, ‘맥케이지’, 이탈리아의 ‘파라점퍼스’, ‘듀베티카’ 등 8개 매장이 사계절 매장을 운영 중이다.

올 10월에는 캐나다의 ‘캐나다구스’ 사계절 매장을 포함해, 이탈리아 모피 편집샵 브랜드 ‘케티랭’, 패딩 브랜드 ‘타트라스’, 이탈리아의 ‘두노’, ‘패트레이’, 그리고 프리미엄 수입 모피 편집샵 브랜드 ‘블루말레’가 오픈한다.

롯데백화점은 올 겨울 숏패딩이 유행을 주도할 것으로 예상했다. 대표적인 품목으로는 노비스 ‘카르텔’ (130만원), 파라점퍼스의 ‘고비’(139만원), 타트라스의 여성 숏패딩인 ‘콜마’ (79만8000원), 남성 숏패딩 ‘간지’(121만원) 등의 아이템이 있다.

이날부터 25일까지 1주일간 구매고객에게는 브랜드별로 감사품도 증정하는 등 다양한 혜택도 제공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 잠실점 김재범 점장은 “올 겨울 역시 프리미엄 패딩이 방한과 패션 아이템으로 인기를 끌 것으로 보인다” 며 “언택트 소비 트렌드에 따라 온·오프라인 동시에 구매 가능하며, 겨울 준비를 앞둔 고객들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