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국 6월 항쟁과 같이"…태국 시위대 나흘째 거리로(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8 21:3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8일 태국 방콕의 반정부 시위에 참여한 이들이 세 손가락 경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AFP=뉴스1
18일 태국 방콕의 반정부 시위에 참여한 이들이 세 손가락 경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강민경 기자 = 수천 명 규모의 태국 반정부 시위대가 현지 정부의 집회 금지령을 무릅쓰고 방콕 도심 거리로 쏟아져나왔다.

AFP·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시위자들은 18일 방콕 번화가 곳곳에 모여 쁘라윳 짠오차 총리의 퇴진과 왕실 개혁을 요구하는 목소리를 냈다.

이들은 비를 맞으면서도 독재에 반대한다는 뜻이 담긴 '세 손가락 경례' 포즈를 취했다.

태국 정부는 지난 15일부터 5인 이상의 집회를 금지하고 있지만 이들은 아랑곳하지 않고 나흘째 시위를 벌이는 모습이다.

이날 태국 경찰은 방콕 내 대부분의 지하철역을 폐쇄하고, 시위대에 물대포를 쏴 해산을 시도했다.

18일 태국 방콕에서 반정부 시위에 참여한 불교 승려가 세 손가락 경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AFP=뉴스1
18일 태국 방콕에서 반정부 시위에 참여한 불교 승려가 세 손가락 경례 포즈를 취하고 있다. © AFP=뉴스1

하지만 시위대는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여러 지점을 옮겨다니며 경찰과의 충돌을 피하려 시도했다.

최근 태국 시위대는 국제사회의 지지를 얻기 위해 한국어를 포함한 여러 언어로 시위의 정당성을 알리고 있다.

이들은 한국어 호소문에 "1987년 한국의 6월 민주 항쟁과 같이 2020년 태국에서 민주화 운동이 다시 시작됐다"는 표현을 담았다.

태국의 반정부 시위대가 소셜미디어상에 게재하고 있는 한국어 호소문.
태국의 반정부 시위대가 소셜미디어상에 게재하고 있는 한국어 호소문.

그러면서 "우리의 외침이 더 널리 울려퍼질 수 있도록 지구촌 시민 여러분들의 지지가 간절하다"며 강조했다.

남성 아이돌그룹 2PM의 태국 출신 멤버 닉쿤 또한 시위를 강경 진압하고 있는 태국 경찰을 비판하는 듯한 글을 SNS에 올려 시선을 모았다.

닉쿤은 자신의 트위터에 "폭력 사용은 수수방관할 수 있는 게 아니다. 폭력은 어떤 도움도 되지 않는다. 모두 몸 조심하고 잘 지내길 바란다"는 글을 게재했다. 반정부 시위를 지지하는 태국 트위터 이용자들은 이 메시지를 크게 환영했다.

태국에서는 쁘라윳 총리 퇴진과 왕실 개혁을 요구하는 시위가 올해 7월부터 3개월 넘게 이어지고 있다. 정부가 5명 이상 집회를 금지하고 통상적인 절차 없이 체포할 수 있는 비상조치를 발동한 이후에도 시위는 계속 격화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