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英 매체의 한숨..."베일, 케인 패스 마무리했어야지"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9 03: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英 매체의 한숨..."베일, 케인 패스 마무리했어야지"

[OSEN=이인환 기자] 영국 매체가 경기 막판 기회를 놓친 가레스 베일에게 아쉬움을 나타냈다.


토트넘은 19일(이하 한국시간) 0시 30분 영국 런던 토트넘 핫스퍼 스타디움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와 20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후반 아쉬운 수비로 3-3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무승부로 토트넘은 리그 2승 2무 1패로 승점 8점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전반에만 3골을 몰아 넣으며 상대를 압도했다. 그 중심에는 손흥민과 케인이 있었다. 전반 1분 상대의 공격을 차단한 케인이 최전방을 향해 정확한 공간패스를 전하자 손흥민이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전반 8분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케인이 강력한 발목힘을 살린 총알탄 슈팅으로 골문을 갈랐다. 이번 시즌 손흥민과 케인이 리그 합작한 8번째 골(손 6골 - 케인 2골).


전반 16분 토트넘은 손흥민이 내준 공을 그대로 레길론이 오버래핑 이후 크로스로 연결했다. 케인이 기가 막힌 헤더로 마무리하며 점수 차는 3-0으로 벌어졌다.


여유가 생기자 무리뉴 감독은 후반 27분 교체로 베일을 투입하며 전술 변화를 시도했다. 하지만 후반 37분부터 내리 3골을 내주며 무너졌다.


영국 '풋볼 런던'은 경기 후 평점에서 교체로 데뷔전을 가진 베일에게 5점, 케인에게 9점, 손흥민에게 8점을 내렸다.


케인에 대해 풋볼 런던은 "손흥민에게 벌써 6개의 도움을 기록했다. 또한 2골을 추가했다"면서 "후반전에는 한 번의 골대 강타를 기록했다"고 평가했다.


손흥민의 교체 이후 와르르 무너진 토트넘은 후반 90분 케인의 기가 막힌 패스로 베일이 단독 찬스를 잡았다. 하지만 베일이 제대로 마무리하지 못하며 무산됐다.


풋볼 런던은 "케인은 베일을 향해 토트넘의 4번째 골이 됐어야 하는 패스를 줬다"면서 "후반 종료 직전 기회를 잡은 베일은 상대 수비를 제쳤지만 제대로 슈팅으로 연결하지 못했다"라고 아쉬움을 나타냈다.


/mcadoo@osen.co.kr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