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걸리면 골' 손흥민, 절정의 결정력…슈팅 12개로 7골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9 02:5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웨스트햄 상대로 45초 만에 골…EPL 공동 득점 선두

토트넘의 손흥민이 1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에서 선제골을 넣고 특유의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 AFP=뉴스1
토트넘의 손흥민이 19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에서 선제골을 넣고 특유의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손흥민(28?토트넘)이 올 시즌 초반 물 오른 골 결정력을 보여주고 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기준, 슈팅 2개당 1골 이상의 높은 정확도다.

토트넘은 19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웨스트햄과의 2020-21 EPL 5라운드에서 3-0까지 크게 앞서 가다 경기 막판 3골을 연달아 허용하면서 3-3으로 비겼다.

비록 토트넘의 무승부는 아쉽지만 손흥민은 80분 동안 자신의 역할을 충실히 해냈다. 특히 공격 마무리 과정에서 놀라운 결정력을 선보이며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왼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경기 시작 45초 만에 이날 첫 슈팅을 시도, 골로 연결했다. 역습 상황에서 해리 케인이 길게 넘겨준 공을 잡은 손흥민은 파비안 발부에나를 앞에 두고 오른발로 정확한 슈팅을 때려 선제골을 터뜨렸다.

이로써 손흥민은 지난 5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전 멀티골에 이어 2경기 연속 골 맛을 봤다. 또한 이날 1골을 추가하면서 EPL 7호 골을 신고, 도미닉 칼버트-르윈(에버턴)과 득점 공동 선두에 올랐다.

득점 후 측면과 중앙을 오가며 위협적인 모습을 보여주던 손흥민은 전반 35분 쇄도하며 세르지 오리에의 낮은 크로스를 슈팅으로 연결했다. 우카시 파비안스키 골키퍼 정면으로 향해 골로 연결되지 않았지만 충분히 득점을 기대할 만한 슈팅이었다.

손흥민은 이날 단 2개의 슈팅을 시도했지만 2개 모두 유효 슈팅이었고 그중 1개는 골로 기록됐다.

올 시즌 초반 손흥민은 슈팅 정확도는 확실히 향상된 모습이다. 손흥민은 올 시즌 EPL 5경기에 출전해 총 12개의 슈팅을 시도했다. 이중 9개가 골문으로 향했고, 7골로 이어졌다. 또한 골문을 벗어난 슈팅 가운데 2개는 골대를 강타하는 등 순도 높은 결정력을 자랑하고 있다.

지난 시즌 총 81개의 슈팅을 시도해 11골을 넣었던 것과 비교하면 훨씬 좋아진 모습이다.

슈팅의 정확도가 높아지면서 손흥민은 올 시즌 모든 대회를 통틀어 7경기에서 8골로 경기당 1골 이상의 득점을 기록 중이다. 여기에 손흥민의 올 시즌 리그 7골 중 6골을 도와준 케인과의 호흡도 더욱 향상된다면 더 많은 골도 기대해 볼 만하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