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토부, 2021년까지 철도종합시험선로 사용료 인하

머니투데이
  • 김민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19 11: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국토부, 2021년까지 철도종합시험선로 사용료 인하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은 2021년까지 철도종합시험선로의 하루 사용료를 최대 1326만 원 인하한다고 19일 밝혔다.

철도종합시험선로는 철도 차량 및 시설의 성능시험을 할 수 있는 전용 시험선로로 전체길이 13km, 최고속도 250km/h까지 시험주행이 가능하다.

지난 2019년 3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을 시작했으며 현재까지 호주 수출 전동차, 급속경화궤도, 자율주행제어 시험 등 16건의 개발품 시험에 활용됐다.

하지만 철도종합시험선로의 하루 사용료가 최대 1427만 원에 달해 중소기업으로 구성된 철도 차량, 부품업계에는 다소 큰 부담이었다.

국토부는 철도 차량, 부품업계의 부담을 완화하고, 시험선로를 활성화하기 위해 유관기관 협의체를 구성해 사용료 인하 방안을 마련했다.

중소기업은 하루 사용료 713만원(6월기준)에서 101만원으로 낮추고 대기업, 중견기업은 1427만원에서 253만원으로 낮춘다.

강희업 국토부 철도안전정책관은 "이번 사용료 인하는 국내기업이 세계시장에서 기술·가격경쟁력을 확보하고, 중소기업을 육성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