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MLB.com "김하성에 관심 갖는 빅리그 구단 있을 것…젊음이 무기"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0 18: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키움 히어로즈 김하성. /뉴스1 © News1 김기태 기자
키움 히어로즈 김하성. /뉴스1 © News1 김기태 기자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키움 히어로즈 주전 유격수 김하성(25)을 향한 메이저리그의 관심이 서서히 드러나고 있다.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MLB.com의 신시내티 레즈 담당 기자 마크 쉘든은 19일(한국시간) "김하성은 올 시즌을 마친 뒤 메이저리그 포스팅 시스템으로 메이저리그 구단들과 계약할 수 있다"고 말했다.

김하성이 언급된 것은 팬들과 가진 Q&A 코너에서다. 쉘든은 '신시내티의 한국인 유격수 영입 가능성'을 묻는 말에 "김하성을 말하는 것인가"라며 "김하성이 포스팅에 나오면 모든 구단과 계약할 수 있다. 분명 김하성에게 관심을 보이는 팀들이 나올 것"이라고 답했다.

이어 쉘든은 "김하성은 그동안 메이저리그에 온 한국 선수들과 다르다. 나이가 어리기 때문"이라며 "김하성은 2021년 25살로 시즌을 치르게 된다"고 김하성의 '젊음'을 강조했다.

그러나 쉘든은 "김하성이 신시내티 유니폼을 입을 가능성은 크지 않다"며 "신시내티에는 호세 가르시아가 있다"고 선을 그었다. 가르시아(22)는 올 시즌 빅리그에 데뷔한 유망주다.

시즌 전 올 시즌을 마친 뒤 메이저리그에 도전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던 김하성. 올 시즌 KBO리그에서 136경기에 출전해 타율 0.309, 163안타 30홈런 109타점을 기록 중이다. 처음으로 30홈런-100타점을 달성하는 등 데뷔 후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다.

한편 MLB.com은 지난 14일 "김하성은 강정호보다 콘택트 능력·수비·운동 능력 등에서 앞선다"고 평가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