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단독] '불청' 한정수 "곽진영 소개팅 진지…커플탄생? 모르는 일이죠"(인터뷰)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1 14:1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SBS '불타는 청춘'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배우 한정수가 '불타는 청춘'에서 만난 곽진영과의 '불청' 2호 커플 가능성에 대해 "사람 일은 어떻게 될지 모르는 것"이라며 "진지하게 만남에 임했다"라고 말했다.

21일 한정수는 뉴스1과 통화에서 "어제 일 때문에 '불타는 청춘' 본방송을 보지는 못 했는데 주변에서 연락을 많이 받았다"며 "(커플 탄생을) 기대하는 분들도 있고, 저의 예능 출연을 재미있게 봐주신 분들도 있더라"고 말했다.

이어 곽진영과의 소개팅에 대해 "진영 누나는 어떻게 생각하실지 모르겠지만, 나는 진지하게 임했다"고 했다. '불청'의 2호 커플 탄생 가능성에 많은 시청자들이 관심을 보내고 있다고 하자 "어떻게 될지 아무도 모르는 일 아니겠나"라며 신중하게 답했다.

한정수는 곽진영에 대해 "방송에서는 통통 튀고 재미있고 그런 이미지를 많이 보여주셨던 것 같은데 막상 만나서 이야기를 진지하게 해보니까 굉장히 착하고 좋은 분이더라"고 했다. 이어 "오랫동안 이야기를 나눈 것이 아니라 다 안다고 할 수는 없지만 좋은 인상을 많이 받았다"라고 했다.

예능에 이어 배우활동도 활발히 펼칠 계획이다. 한정수는 오는 11월 영화 촬영을 앞두고 있으며, 또 다른 차기작 영화도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정수는 지난 2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최성국의 주선으로 곽진영과 소개팅을 했다. 곽진영과 한정수는 진지한 대화를 나누며 서로를 조금씩 알아가기 시작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불청'의 새로운 커플이 탄생에 높은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