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와이즈유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본선 진출

대학경제
  • 임홍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1 15: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와이즈유(영산대학교) 연기공연예술학과는 최근 전국 최대 규모의 대학 공연예술 경연대회인 '2020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본선에 올랐다고 21일 밝혔다.

이 페스티벌은 전국의 역량 있는 청년 공연예술인을 발굴하고 상호 교류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는 현대차그룹과 사단법인 한국공연프로듀서협회가 주최했다.

본선 진출작은 전국의 대학교와 연합동아리의 출품작 가운데 연극과 뮤지컬 부문에서 각 6개의 작품만이 선정될 정도로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와이즈유 연기공연예술학과는 연극 '하녀들'이라는 작품으로 본선 무대를 밟았다. 이 작품은 프랑스 작가 장 주네(Jean Genet)의 희곡을 바탕으로 명령하는 자와 복종하는 자, 가진 자와 헐벗은 자로 나뉜 세상을 풍자한 부조리극이다.

특히 이번 작품에서는 와이즈유 재학생들의 열연이 돋보였다. 연기공연예술학과의 혁신 전략 사업인 '탑 클래스 배우 인재 양성 프로그램'을 통과한 박유진(끌레르役), 장성현(마담役), 윤성원(솔랑쥬役) 재학생의 긴장감 넘치는 연기가 관람 포인트다.

특히 박유진 학생은 최근 세계여성공연예술축제에서 연기상까지 수상하며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다.
오프라인에서 치러지는 본선 무대는 내달 4~22일 열리며, 연기공연예술학과는 내달 7일 서울 대학로 동양예술극장 2관에서 무료 공연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연기공연예술학과는 이 작품을 오는 26일부터 '랜선(LAN線‧온라인) 공연'으로 선보인다. 랜선 공연은 관객이 공연장을 직접 찾지 않아도 유튜브 등 다양한 플랫폼에서 관람할 수 있는 새로운 상연 방식이다.

강희정 연기공연예술학과장은 "예술가 교육에서 경쟁보다는 개인의 잠재력이 발휘되도록 초점을 맞춘 결과 탄생한 것이 연극 '하녀들'이다"며 "연극에 대한 애정을 온‧오프라인 무대에 쏟아 코로나 상황을 오히려 지역적 한계를 극복하는 가능성의 시기로 삼을 것"이라고 말했다.
와이즈유 '현대차그룹 대학 연극·뮤지컬 페스티벌' 본선 진출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월엔 정말 주식이 안좋았을까? 통계로 비교해 봤더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