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삼육대, 문화예술 공연 '예술애 산책로 한바퀴' 열어

대학경제
  • 송하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1 15:1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삼육대학교가 오는 22일부터 노원구 불암산 나비정원에서 지역주민을 위한 문화예술 공연 '예술애(愛) 산책로(路) 한바퀴'를 4회에 걸쳐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삼육대가 지난해 노원문화재단과 맺은 산학협력 협약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이를 통해 두 기관은 지역 주민에게 문화예술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다양한 공연행사를 열기로 약속했다.

첫 공연은 오는 22일 '춤바람 신바람'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삼육대 대학원 통합예술학과 이미희 교수가 이끄는 한국무용단체 '서정춤세상'의 단독 공연으로, 춘향전의 '사랑가', 나라의 태평성대를 기원하는 '태평무', 신명나는 '진도북춤'이 락킹과 K-pop 댄스, 뮤지컬, 비보잉과 어우러진다.

이외에도 △동요부터 오페라까지 '유튜브보다 클래식'(10월 28일) △송영민과 함께하는 '가족나들이 나비숲길 한바퀴'(11월 1일) △비올리스트 김남중의 '살롱 드 마담 비올라'(11월 22일) 등 삼육대 글로벌예술영재교육원 교수와 강사진, 영재원생이 참여하는 다양한 음악 공연이 전개된다.

삼육대 박정양 통합예술학과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공연을 운영할 계획"이라며 "매 회차 신명나는 춤과 음악을 통해 코로나로 지친 지역주민을 위로하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노원문화재단이 주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한다.
삼육대, 문화예술 공연 '예술애 산책로 한바퀴' 열어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