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조정장에서 빛난 배당주…내일 美 대선 TV 토론 주목

머니투데이
  • 정인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2 16:1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내일의 전략]

트럼프-바이든 / 사진제공=로이터
트럼프-바이든 / 사진제공=로이터
미국 대선 마지막 TV 토론을 앞두고 국내 증시가 약세를 보였다. 연말 배당 기대감에 금융주들은 상승했다.

22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0.67% 하락한 2355.05로 장을 마쳤다. 코스닥지수는 2.16% 떨어진 812.7을 기록했다.

코스피시장에서 외국인은 739억원 순매도 했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1원 오른 1132.9원으로 마감했다. 원화 강세를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외국인은 이틀 연속 순매도를 기록했다.

개인은 66억원, 기관은 81억원 순매수였다.

국내 코로나19(COVID-19) 확진자 수가 일주일만에 100명을 넘어서면서 투자심리가 악화됐다.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121명이었다. 국내 발생은 104명, 해외유입은 17명이었다.

브라질에서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임상 3상 시험 중 첫 사망자가 발생한 점도 부담이 됐다. 사망자는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받지는 않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업종별로는 보험, 증권, 은행 등 배당주들이 2~3%대 강세를 보였다. 현대해상 (23,300원 상승100 -0.4%)은 6.9%, 동양생명 (3,620원 상승5 -0.1%)은 6.49%, 메리츠화재 (15,000원 상승50 -0.3%)는 4.11%, 현대차증권 (12,850원 상승50 0.4%)은 7.62%, 대신증권은 5.43%, 유진투자증권은 4.37% 올랐다.

의약품, 종이목재, 운수창고, 비금속광물, 전기전자는 1~2% 약세였다.

빅히트는 상장 이래 처음으로 상승 마감했다. 빅히트는 전날대비 0.56% 상승한 18만원에 장을 마쳤다.

LG화학 (846,000원 상승5000 0.6%)은 테슬라의 3분기 최대 실적 발표에 3.57% 뛴 63만9000원을 기록했다. 테슬라은 이날 새벽 3분기 매출액이 87억달러, 순이익이 3억3100만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13만9300만대의 자동차를 판매하며 사상 최대 판매고를 올렸다. 5분기 연속 흑자도 달성했다.

전날 3분기 실적을 발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805,000원 상승15000 1.9%)는 4.36% 하락했다. 삼성바이오로직스는 3분기 매출액이 2746억원, 영업이익이 565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39% 증가했지만, 전분기 대비로는 246억원이 감소했다.

이경민 대신증권 투자전략팀장은 "유럽에서도 코로나19 재확산세가 가속되되며 경기 회복 속도 둔화 우려가 확대되고 있다"며 "미국의 경기 부양책 합의 지연 등도 겹쳐 아시아 증시가 일제히 약세를 보였다"고 말했다.

특별한 호재가 없는 가운데 투자자들의 관심은 내일 한국시간 오전 10시에 진행될 미국 대선 마지막 TV 토론에 쏠리고 있다.

서상영 키움증권 투자전략팀장은 "여론 조사에서 뒤쳐지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대선 판을 뒤흔들 내용을 전국적으로 내세울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며 "막판 접전이 판가름 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토론 주제는 코로나19 대응, 인종, 기후 변화, 안보, 리더십, 미국 가족 등 6개 주제로 주식시장을 비롯한 금융시장에도 큰 영향을 줄 수 있다"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