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1R 김휘집 계약금 1억' 키움, 2021년 신인 선수 계약 완료

스타뉴스
  • 박수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3 13:0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1라운드 지명 선수 김휘집. /사진=키움 히어로즈 제공
1라운드 지명 선수 김휘집. /사진=키움 히어로즈 제공
키움 히어로즈가 2021 신인 지명 선수와 입단 계약을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2차 1번으로 지명된 김휘집(내야수/신일고)은 1억원에 계약했다. 181cm, 86kg의 신체조건의 김휘집은 뛰어난 타격 매커니즘을 바탕으로 우수한 장타력과 안정적인 수비능력을 가졌다.

계약을 마친 김휘집은 "좋은 조건에 계약을 체결해준 구단에 감사드린다. 항상 배운다는 자세로 매 순간 최선을 다해 팀에 도움 되는 선수가 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2번 김준형(투수/성남고)과는 8천만원, 3번 김성진(투수/계명대)과는 7천만원에 각각 계약했다. 김준형은 유연함에서 나오는 부드러운 투구밸런스가 장점이다. 김성진은 제구력과 경기운영능력이 뛰어나다고 평가받고 있다.

4번 이주형(외야수/야탑고)과는 6천만원, 5번 김시앙(포수/광주동성고)과 6번 김현우(외야수/개성고)와는 5천만원에 각각 계약했다. 7번 양경식(내야수/제물포고)은 4천만원, 8번 정연제(투수/한일장신대)와 9번 이재홍(내야수/고려대)은 3천만원에 각각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

10번으로 지명된 장민호(투수/배재고)는 입단하지 않고 대학 진학을 결정했다.

한편 키움은 앞선 7일 2021 1차 지명 장재영과는 구단 역대 신인 계약금 중 최고액인 9억원에 계약을 마쳤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