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컷] '써치' 장동윤x정수정, 급박한 위기 현장 포착…긴장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4 16: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사진=OCN '써치' © 뉴스1
사진=OCN '써치'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써치' 장동윤과 정수정이 숨통을 조여 오는 습격에 직면한다.

OCN 드라마틱 시네마 '써치'(극본 구모 고명주/ 연출 임대웅 명현우) 측은 24일 본방송에 앞서 장동윤과 정수정의 위기일발 스틸 컷을 공개했다. 목숨이 위태로운 손예림 중위(정수정 분)와 더불어, 작전 중 실종된 용동진 병장(장동윤 분)까지, 스릴 넘치는 예측불가 전개를 알리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심박수를 급상승시킨 긴장 폭발 엔딩을 장식한 이는 바로 손중위였다. 시체 보관실에서 이상한 낌새를 느끼고 들어갔다가 부활한 오상병(이경민 분)에게 난데없는 습격을 당했기 때문이다.

앞서 비무장지대를 혼돈의 세계로 만든 괴생명체는 보통 사람의 힘으로는 절대 상대할 수 없는 엄청난 괴력을 소유하고 있음이 밝혀진 바 있다. '빨간 눈' '수포' 등 의문을 자아냈던 존재들과 공통적 징후를 나타냈던 오상병이 영상 말미에 보여준 기이한 움직임으로 인해 그 역시 다른 괴생명체들과 다를 바 없는 존재가 됐음을 알 수 있었다.

이날 공개된 스틸컷에는 그런 오상병에게 목 졸림을 당하는 손중위의 아찔한 순간이 담겼다. 그녀가 봉착한 위기가 더욱 심각하게 치닫고 있음을 예감케 한다. 좀처럼 남에게 기대지 않는 손중위가 불가사의한 괴력으로 숨통을 조여오는 오상병 앞에서 다급하게 도움을 요청하려는 장면에선 그 절박함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용병장 역시 누군가의 공격을 받아 잔뜩 겁에 질린 듯한 상황이다. 비무장지대에서 정면으로 마주친 '미지의 적' 앞에서도 한 치의 흐트러짐 없이 경고를 날렸던 그가 이토록 공포에 휩싸인 이유가 무엇인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제작진은 "일생일대 위기에 직면한 용병장과 손중위가 이를 어떻게 헤쳐나갈지 함께 지켜봐달라"라며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활약이 펼쳐질 것이다"라고 예고했다. 이어 "괴생명체의 출현은 비무장지대와 특임대 '북극성' 내에 엄청난 긴장감을 불러일으킬 예정"이라며 "'써치'가 선사하는 극도의 스릴을 본방송을 통해 확인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써치'는 매주 토, 일요일 오후 10시3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