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놀토' 키x한해, 긱스 '동네음악대' 받아쓰기 3차 시도에도 실패(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4 21: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 뉴스1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키와 한해가 긱스의 '동네음악대' 노래 받아쓰기에 결국 실패를 맛봐야 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는 원년멤버 키와 한해가 출연해 멤버들과 노래 받아쓰기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첫 번째 라운드는 전주비빔밥을 걸고 싸이의 '청개구리'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문제의 구간은 지드래곤의 랩 파트였고, 노래를 들은 신동엽은 "이때까지 들은 노래 중에 제일 안 들렸다"라고 역대급 난이도였다고 이야기해 이날의 대결이 어떻게 펼쳐질지 기대를 모았다.

최고 난이도의 문제였던 만큼 멤버들의 받아쓰기는 모두가 엇갈렸다. 한해와 키 역시 모두의 기대를 한아름 받았던 것과 달리 받아쓰기 실력이 떨어진 모습이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키는 "저는 항상 입이 문제다"라며 오프닝 때 자신감을 보였던 것과는 상반된 겸손한 모습을 보여 폭소케 했다.

첫 번째 원샷은 피오가 차지했다. 이에 키는 "쟤 군대 언제가?"라고 견제하는 모습을 보였고, 피오는 "올해 안에는 예정에 없다"라고 응수해 웃음을 채웠다. 이어 본격적인 가사 추리에서 키의 활약이 빛났다. 이런 키의 모습을 보면서 한해는 "잘 한다"라고 부러워했다.

결국 첫 시도는 실패로 돌아갔고, 음식의 절반은 입짧은햇님이 다 먹게 됐다. 하지만 이후 전체 띄어쓰기 힌트를 사용한 후 모두가 합심을 해서 받아쓰기를 완성했고 2차 시도 만에 받아쓰기 도전에 성공할 수 있었다.

간식 대결은 홍시크림타르트를 걸고 '원곡자를 찾아라' 게임이 펼쳐졌다. 노래를 듣고 원곡의 주인을 찾은 형식으로 가장 먼저 키가 성공을 거뒀고, 신동엽, 혜리 순으로 간식을 얻을 수 있었다. 이후 멤버들이 차례대로 간식을 차지했고 마지막으로 김동현과 한해가 맞붙어야 했다. 이때 결국 김동현이 우승을 차지했고 한해는 고배를 마셔야 했다.

2라운드는 해물쟁반물짜장을 걸고 긱스의 '동네음악대' 받아쓰기에 도전했다. 모두가 첫 번째 줄에서는 가사를 썼지만 두 번째 줄에서는 아무도 가사를 받아쓰지 못하며 또다시 고군분투할 것을 예고했다. 하지만 이때 한해가 거의 모든 가사를 받아쓴 받아쓰기판을 공개해 모두의 눈길을 끌었다. 이에 멤버 전원이 한해의 원샷을 예고했다.

하지만 예상과 달리 혜리가 원샷을 차지해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1차 시도는 실패를 맛본 멤버들은 2차 시도에서 신동엽이 키와 김동현이 잡은 힌트들을 추합해 답을 유추했고, 멤버들은 드디어 성공을 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았다. 하지만 결국 2차 시도에서도 실패를 했고, 초성 힌트로 정답을 추리해야 했다.

이때 붐이 언급한 '계급'을 캐치한 신동엽이 3차 시도 받아쓰기에 계급을 가사에 추가했고, 혜리는 이를 걱정했다. 하지만 계급이 가사에 포함돼 있었고 모두 환호를 했다. 그러나 결국 뒷 부분 가사가 틀려 3차 시도에도 실패를 맞아야 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산타랠리보다 중요한 고배당주…투자자들이 관심 적은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