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TIME 대신 VOTE…97년만에 처음 표지 바꾼 美타임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5 21:0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IME 대신 VOTE…97년만에 처음 표지 바꾼 美타임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이 창간 97년만에 처음으로 표지에서 'TIME'이라는 로고를 뺐다.

타임은 다음달 2일자 발행호에서 특유의 로고 'TIME' 대신 'VOTE(투표하라)'는 글자를 앞세운 표지를 선보인다고 24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로고는 표지의 오른쪽 중간 부분에 작은 글씨로 들어간다. 타임이 표지에서 로고를 뺀 것은 1923년 첫 발행 이후 처음이다.

표지에는 투표함이 그려진 반다나(스카프 같은 큰 손수건)로 얼굴을 반쯤 가린 사람이 등장한다. 코로나19(COVID-19) 감염을 막기 위해 쓰고 있는 마스크를 연상시키면서도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는 표지에 등장하지 않는다.

이 표지는 반(反) 트럼프 대통령 성향의 작가로 알려진 셰퍼드 페어리가 디자인한 것이다. 페어리는 2008년 대선 캠페인 당시 버락 오바마 후보의 '희망'(Hope) 포스터를 디자인했다.

타임의 에드워드 펠센털 편집장은 표지 그림에 대해 "다가오는 미국 대선 결과보다 세계를 좌우할 사건을 없을 것"이라며 "지금 우리는 향후 수십 년 역사를 과거와 미래로 나눌 수 있는 순간에 서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올해는 너무나 많은 고통과 고난, 혼란과 상실의 한해였다"며 "전 세계 국가들이 코로나19로부터 일어서기 시작했고, 우리도 한 세대에 한 번은 목소리를 바꿀 기회가 있다"며 투표를 독려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