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제발그남자만나지마요' 송하윤·이준영, 연상연하 케미 빛난 첫 리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6 10:1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BC에브리원 © 뉴스1
MBC에브리원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색다른 러브 코미디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가 송하윤 이준영의 연상연하 케미가 빛난 첫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오는 11월10일 처음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새 드라마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극본 창작집단 송편/연출 오미경)는 '만나선 안 될 남자'를 가려낼 청진기를 갖게 된 여성들의 절대 공감 스릴 만점 러브 코미디다. 'AI 참견 로맨스'라는 신선한 장르를 내세우며, 사랑은 하고 싶지만 오답은 피하고 싶은 2030 시청자들의 취향 저격 드라마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가 첫 만남부터 웃음이 끊이지 않았던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이날 현장에는 오미경 감독을 비롯한 제작진과 송하윤(서지성 역), 이준영(정국희 역), 윤보미(문예슬 역), 공민정(탁기현 역), 주우재(한유진 역), 김기리(제갈수원 역) 등 주요 역할을 맡은 배우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먼저 주인공 서지성 역을 맡은 송하윤의 유쾌함과 공감을 넘나드는 활약이 돋보였다. 극중 서지성은 인공지능형 스마트 가전 개발팀 프로그래머로 일도 사랑도 최선을 다하는 캐릭터다. 송하윤은 특유의 러블리함과 현실적인 연기로 드라마를 이끌었다. 많은 시청자들이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 속 송하윤에 감정이입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레트로 연하남 정국희 역을 맡은 이준영의 색다른 매력도 눈길을 끌었다. 극중 정국희는 스마트폰 없어도 불편함 따위 느끼지 않는 조금 특별한 소방관.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을 쌓아온 이준영은 순수함과 듬직함을 넘나들며 여심 공략을 예고했다. 특히 송하윤과의 귀여운 로맨스 케미까지 예고하며 기대를 더했다.

이어 통통 튀는 매력과 연기를 예고한 윤보미의 활약도 돋보였다. 윤보미는 극을 이끄는 세 명의 여자 친구들 중 한 명으로, 금세 사랑에 빠지는 '금사빠'. 힘든 연애를 하지만 특유의 텐션을 잃지 않는 캐릭터인 만큼, 윤보미 특유의 사랑스러움과 에너지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보인다.

송하윤, 윤보미와 함께 극을 이끄는 또 다른 주인공 공민정은 극중 특이한 카페 사장 탁기현 역을 맡았다. 드라마 '아는 와이프', 영화 '82년생 김지영' 등 작품을 통해 개성 만점 연기력을 보여준 공민정은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에서도 남다른 활약을 펼칠 예정. 특히 송하윤, 윤보미와의 절친 케미가 기대된다.

이외에도 정체가 궁금해지는 치과 의사 한유진 역을 맡은 주우재, 능청스러운 연기력을 자랑한 김경일, 김기리, 찰떡 같은 지질한 연기를 보여준 이시훈, 맛깔스러운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한 황영희, 정인기 등 배우들의 조합도 궁금증을 유발했다.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처럼 웃음과 설렘이 가득한 대본리딩 현장이었다. 유쾌한 분위기 속 저마다 캐릭터에 몰입한 배우들의 열정은 첫 호흡이라는 사실이 무색할 만큼 완벽했다. 제작진 역시 디테일한 노력을 기울였다. 2020년 11월, 안방극장에 AI참견로맨스라는 장르만큼이나 신박한 재미를 선사할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 첫 방송이 기다려진다.

한편 '제발 그 남자 만나지 마요'는 오는 11월10일 오후 10시50분 처음 방송된다. 이후 오는 11월16일부터 MBC를 통해서도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4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