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휴온스, 연속혈당측정시스템 '덱스콤 G6' 국내 출시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6 11:3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휴온스, 연속혈당측정시스템 '덱스콤 G6' 국내 출시
덱스콤(Dexcom)의 연속혈당측정시스템 ‘덱스콤 G5’의 국내 판매를 맡고 있는 휴온스 (31,200원 상승100 0.3%)가 성능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덱스콤 G6'를 국내에 정식 출시한다.

26일 휴온스에 따르면 덱스콤 G6는 당뇨 환자들이 일상에서 겪었던 채혈의 고통뿐 아니라 당뇨 소모 재료 구입비 등의 의료비를 줄여주고, 약물 복용 시 겪었던 다양한 불편함을 개선할 수 있도록 기존 덱스콤 G5 대비 성능이 업그레이드됐다.

5분에 한 번씩, 하루 최대 288번 자동으로 측정된 혈당값이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으로 전송돼 혈당 변동 추이와 변동폭을 확인할 수 있으며, 덱스콤 G6만의 자동 보정 기술이 들어가 별도의 손가락 채혈을 통한 혈당 측정이 필요 없다.

센서 1회 사용 기간도 최대 10일로 늘어났고, 혈당값 정확도(MARD)의 오차율 또한 평균 9.0%, 소아에서는 7.7%를 보이는 등 한층 높아진 정확도를 자랑한다. 아세트아미노펜 복용 시에도 혈당 값 모니터링에 영향을 미치지 않음을 임상적으로 확인받았다.

한층 간편해진 센서 장착 방법과 슬림해진 트랜스미터 사이즈도 환자의 일상을 더욱 편리하게 돕는다. 버튼 하나로 센서를 간단하게 장착할 수 있는 '원터치 방식'이 적용돼 소아 또는 연속혈당측정시스템을 처음 사용하는 환자들도 편리하게 장착할 수 있다.

트랜스미터는 기존 덱스콤 G5 대비 28% 슬림해졌다. 더 작고 얇아진 트랜스미터는 옷을 입었을 때도 티가 거의 나지 않아 더욱 편안하게 착용이 가능하다.

어플리케이션도 업그레이드됐다. 환자들이 10일간 정확하고 안전하게 센서를 사용할 수 있도록 사용기간이 관리되며, 새로워진 '사전 저혈당 경고 알람 기능'이 극저혈당(55mg/dL) 도달 20분 전에 경고 알람을 보내 미리 '당 섭취' 등 예방조치를 할 수 있도록 했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덱스콤 G6는 혈당값 정확도, 안전성, 편의성 등에서 뛰어난 평가를 받는 최신의 시스템"이라며 "국내 당뇨 환자들의 지속적인 출시 요청에 빠른 출시를 결정했다. 1형 당뇨 환자들의 건강보험 급여도 11월 중 개정안이 고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