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올해 공모주 수익률 2위는 제놀루션..1위는?

머니투데이
  • 김도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7 04:1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SK바이오팜 차트
올해 IPO(기업공개) 시장은 SK바이오팜과 카카오게임즈, 빅히트엔터테인먼트 등의 등장으로 어느 때보다 많은 관심을 받았다.

특히 SK바이오팜 등 화제의 공모주 효과로 IPO 시장에 신규 개인투자자의 유입이 활발하게 이뤄진 것으로 파악된다.

연말 IPO 시장 성수기를 앞두고 현재까지 올해 가장 높은 수익률을 안겨준 공모주와 가장 큰 손실을 본 공모주는 누구인지 살펴봤다.

26일 한국거래소 등에 따르면 올해 신규 상장 기업 중 현재가 기준 공모가 대비 수익률이 100%를 넘은 기업은 4개다.

*현재가는 10월 26일 종가 기준.
*현재가는 10월 26일 종가 기준.


가장 수익률이 높은 기업은 SK바이오팜 (174,500원 상승500 0.3%)으로, 공모가 대비 수익률은 219.3%다. 올해 신규 상장 기업 중 현재가 기준 유일하게 수익률 200%를 넘는다.

상장 직후 나타난 상한가 행진과 이후 하락에 따라 고점(26만9500원)보다 주가가 40% 이상 떨어졌지만 여전히 공모가보다 높은 가격을 유지하고 있다.

하지만 SK바이오팜부터 카카오게임즈, 빅히트까지 이어진 상장 이후 오버슈팅 현상으로 장중 매수에 나선 많은 개인투자자가 손실에 노출되기도 했다.

이어 제놀루션 (24,950원 상승850 -3.3%)(163.5%), 한국파마 (21,800원 상승900 -4.0%)(140%), 엘이티 (16,200원 상승100 0.6%)(106.4%)가 공모가 대비 수익률 100%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SK바이오팜은 카카오게임즈 전 국내 IPO 시장 청약증거금 기록을 경신할 정도로 주목받은 초대어급 공모주다.

제놀루션과 한국파마, 엘이티는 모두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경쟁률 1000대 1 이상을 기록할 정도로 흥행에 성공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또 이 4개 기업은 공모 과정에서 밸류에이션 매력을 인정받은 기업이라는 점도 닮았다.

이 중 엘이티를 제외한 SK바이오팜과 제놀루션, 한국파마가 제약 및 바이오 업종이라는 점도 눈에 띈다.

공모가 대비 하락률이 30% 이상인 기업은 4개다.

가장 하락률이 높은 기업은 비비씨 (18,650원 상승150 -0.8%)다. 하락률은 40.7%다. 유일하게 40% 이상 빠졌다. 비비씨는 상장 이후 한 번도 공모가에 도달하지 못했다.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 (8,380원 상승140 -1.6%)(-32.7%), 엔피디 (3,980원 상승25 -0.6%)(-31.9%), 미코바이오메드 (10,950원 상승1000 -8.4%)(-30.3%)도 하락률이 30%를 넘는다.

대체적으로 공모 규모가 비교적 크지 않은 기업의 주가 변동성이 높은 것으로 파악된다. 절대적인 시가총액 규모가 크지 않다보니 상장 뒤 수급 등 요인에 따라 비교적 높은 주가 변동성에 노출되는 것으로 보인다.

비비씨를 제외하면 주로 공모 과정에서 큰 주목을 받지 못한 기업이 하락률 상위에 이름을 올렸다.

수요예측 경쟁률을 보면 비비씨는 977.5대 1로 흥행에 성공한 반면, 켄코아에어로스페이스(120.75대 1), 엔피디(307.5대 1), 미코바이오메드(159.15대 1)는 비교적 흥행 열기가 두드러지지 않았다.

하지만 비비씨 사례에서 나타나듯 공모 과정에서 흥행에 성공한 기업일지라도 공모주 투자 수익을 담보하지 않는다는 점을 염두에 둬야 한다.

투자 업계 관계자는 "연말을 앞두고 대주주 요건 완화 등과 맞물려 주식시장의 전반적인 변동성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공모 시장 역시 투자 수요 차별화가 눈에 띄게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며 "연말 IPO 시장 성수기를 맞아 수십개 기업이 공모 절차에 나설 예정인 만큼 선별적인 투자 접근이 바람직할 것"이라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