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EPL 공홈 "SON 또 터트렸다! 이 경기 KING으로 선정합니다"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7 08:4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손흥민이 토트넘을 공동 5위로 이끌었다고 전한 EPL 공홈. /사진=EPL 공식 홈페이지 캡처
손흥민이 토트넘을 공동 5위로 이끌었다고 전한 EPL 공홈. /사진=EPL 공식 홈페이지 캡처
손흥민이 27일(한국시간) 번리전에서 골을 터트린 뒤 기뻐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손흥민이 27일(한국시간) 번리전에서 골을 터트린 뒤 기뻐하고 있다. /AFPBBNews=뉴스1
"손흥민이 또 골을 넣으며 토트넘을 5위로 이끌었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오전 5시 잉글랜드 터프 무어에서 펼쳐진 번리와 2020~21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 승리로 토트넘은 3승2무1패로 승점 11점을 마크하며 리그 5위로 단숨에 점프했다. 반면 번리는 또 리그 첫 승에 실패, 1무 4패를 올리며 리그 18위에 머물렀다.

손흥민이 영웅으로 등극했다. 양 팀이 0-0으로 맞선 후반 31분. 오른쪽 코너킥 상황서 올라온 공을 케인이 머리로 돌려 문전으로 연결했다. 이를 손흥민이 마무리 헤더 슈팅으로 연결해 번리의 골망을 갈랐다. 손흥민의 시즌 10호골이자 리그 8호골이었다.

경기 후 EPL 공식 홈페이지는 "손흥민이 또 한 번 골을 터트리면서 토트넘을 5위로 이끌었다"고 전했다.

매체는 "해리 케인이 8호 도움을, 손흥민이 8호 골을 기록하며 번리를 1-0으로 제압했다"면서 "해리 케인이 타코우스키의 슈팅(후반 26분)을 막아내면서 경기가 활기를 띄기 시작했다. 한 차례 기회를 놓친(후반 29분) 손흥민은 후반 31분 답답하던 상황을 저돌적인 다이빙 헤더 슈팅으로 깨트렸다"고 설명했다.

이어 "토트넘은 승점 11점을 올리며 선두에 승점 2점이 뒤진 리그 5위로 올라섰다"고 적었으며, 손흥민이 '킹 오브 더 매치(King of the Match)'에 선정됐다고 알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