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또 도움' 케인 "손흥민과 서로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7 10:4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번리전서 손흥민 결승골 어시스트

토트넘 공격의 중심 손흥민(왼쪽)과 해리 케인. © AFP=뉴스1
토트넘 공격의 중심 손흥민(왼쪽)과 해리 케인.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도용 기자 = 손흥민(28?토트넘)의 올 시즌 10호골을 도운 팀 동료 해리 케인(27)이 서로에 대해 높아진 이해도가 골로 연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토트넘은 27일(한국시간) 영국 번리의 터프 무어에서 열린 번리와의 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1-0으로 승리했다.

이날 결승골은 올 시즌 절정의 호흡을 보여주고 있는 손흥민과 케인의 합작품이었다. 0-0으로 팽팽하던 후반 31분 코너킥 상황에서 에릭 라멜라가 크로스한 공을 케인이 머리로 골문으로 보냈다. 이를 손흥민이 몸을 던지며 헤딩 슈팅으로 연결, 결승골을 터뜨렸다.

이로써 손흥민은 올 시즌 10호골이자 리그 8호골을 기록했다. 이중 7개가 케인의 도움을 받아 기록한 골이다. 케인은 리그에서만 8번째 도움을 올리며 도움 선두를 질주했다.

경기 후 케인은 "오늘 내 어시스트는 환상적이지 않았다. 하지만 손흥민 쪽으로 공이 잘 갔고, 이것이 승리라는 결과로 이어졌다"고 밝혔다.

이어 "(손흥민과) 서로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져 호흡이 좋아졌다. 내가 뒤로 빠지면 손흥민이 공간을 찾아 침투한다"며 "매 경기가 잘 풀리다보니 자신감도 생겼다. 이처럼 좋은 경기를 하면 다음 경기가 빨리 찾아오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날 손흥민과 케인은 EPL에서 29번째 골을 합작, 티에리 앙리-로베르트 피레스(전 아스널), 세르히오 아게로-다비드 실바(전 맨체스터 시티) 콤비와 함께 역대 2위에 올랐다. 이제 둘은 가장 많은 골을 합작한 디디에 드로그바-프랭크 램파드(전 첼시?36골) 콤비 기록에 도전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