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세계百, 올해 마지막 와인 창고전 연다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8 06:0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총 50만병, 100억원 규모, 최대 92% 대규모 할인 행사 진행

신세계 와인 행사장 전경
신세계 와인 행사장 전경
신세계백화점이 올해 마지막 대형 와인 행사를 펼친다고 28일 밝혔다.

오는 29일부터 11월 5일까지 일주일 간 진행하는 이번 ‘와인 창고전’은 총 100억원 상당의 물량으로 올해 최대 규모다. 총 50만병 8개 수입사가 참여하는 이번 하반기 와인 행사는 최대 92%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한다.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신세계백화점 와인 장르 구매 객수는 5년 전 같은 기간에 비해 역대 최대 신장률인 35% 늘었다. 그만큼 와인을 찾는 사람들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는 뜻이다.

집콕으로 인한 홈술족 증가, 결혼식 답례품 트렌드, 집들이 선물용 등 다양한 이유로 와인을 선호하는 고객은 점점 많아지는 추세다.

이에 신세계는 그동안 와인 매장에서 가장 많은 인기를 얻은 제품을 모아 선보일 예정이다.

먼저 와인이 대중화되면서 가성비 높은 상품을 찾는 고객이 많아졌다. 신세계는 가격과 품질이 보장된 데일리 네임드 와인을 집중적으로 구성했다. 대표 상품으로는 깔끔한 풍미를 느낄 수 있는 멧츠 로드 레드 3만 5000원, 적당한 바디감을 가진 슬링 샷 4만 5000원, 홀리스 7만 8000원 등이 있다.

또한 신세계 식품 장르 VIP 고객에게는 소믈리에 국가대표 정하봉이 직접 와인 추천을 해준다. 평소 와인에 대한 궁금증 및 와인을 마실 때 꼭 기억해야 되는 점, 어울리는 음식 페어링 등 소믈리에의 와인 철학을 영상으로 마련했다.

프리미엄 와인도 풍성하다. 이번 창고전에서는 전설적인 와인인 샤또 무통 로칠드 '05를 130만원에 판매하고 샤또 페트뤼스 '05를 720만원에 내놓는다. 샤또 무통 로칠드 '08(100만원) 스크리밍 이글 '06(400만원) 등도 한정 수량으로 선보인다.

이외에도 최근 인기 있는 각종 스파클링 와인도 균일가전으로 만나볼 수 있다. 솔라시오 모스카토 다스티 1만 5000원, 간치아 아스티 1만 7000원, 슈렘스버그 블랑 드 누아를 5만 5000원에 선보인다.

신세계 와인 바이어가 직접 발굴한 단독 상품도 선보인다.

먼저 소량 생산되는 고품종 제품인 미국 컬트 와인 스크리밍 이글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레비아탄을 6만 9000원, 나파밸리 수준의 가성비 와인 멧츠로드 피노누아와 샤도네이를 각각 3만 5000원에 판매한다.

또한 고품질 부티크 와이너리 스튜어트 셀러의 제품인 스튜어트 셀러 타르탄 9만 9000원, 홀리스 나파밸리 까베르네 소비뇽 8만9000원, 스튜어트 셀러 슬링샷 까베르네 소비뇽을 3만 5000원에 마련했다.

40년간 미국 레스토랑의 대표 인기 와인 호니그 소비뇽 블랑도 3만 5000원에 단독으로 준비했다.

한편 온라인몰 SSG닷컴에서는 이번 와인 행사를 맞아 10월 26일부터 '쓱와인' 전용 코너를 만들어 6병 이상 구매 시 추가 5% 할인 쿠폰을 지급해주는 기념 행사를 준비했다.

최원준 신세계백화점 식품담당은 "이번 와인 창고 대방출전은 가격과 품질이 보장된 가성비 제품을 비롯해 신세계에서만 만날 수 있는 단독 상품도 다양하다”며 “올해에는 특별한 온라인 기획전을 선보이는 등 안전한 쇼핑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