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바텍 '그린엑스' FDA 인증 획득…美 신경치료 시장 공략

머니투데이
  • 김유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8 14:3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그린엑스 제품 촬영모습/사진제공=바텍
그린엑스 제품 촬영모습/사진제공=바텍
바텍 (23,000원 상승150 0.7%)은 근관치료(Endo) 진단 기능이 탑재된 신제품 '그린엑스(Green X)'가 미국 식품의약국(FDA) 인증을 획득했다고 28일 밝혔다.

‘그린엑스’는 흔히 신경 치료로 알려진 ‘근관 치료’에 필요한 정밀영상을 제공하는 프리미엄CT(컴퓨터단층촬영)다. 치아 내부 신경, 혈관 등으로 구성된 치수 구조를 0.05㎜ 간격으로 단면화한 3차원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정확한 치수 제거를 돕는다.

기존의 구강 내 촬영센서(Intra-oral Sensor)로는 확인하기 어려웠던 신경관 개수나 주행 방향, 만곡도(신경의 휘어짐 정도)를 3D(3차원)로 제공해 치료 효율을 한층 높인다. CT 촬영시간은 현존하는 제품 중 가장 빠른 2.9초로, 기존 자사장비보다 60% 더 낮은 저선량이면서도 고해상도 영상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3D 치아 분리’를 AI(인공지능)로 지원하는 등 치료의 효율성을 높이는 기능도 보유했다.

그린엑스/사진제공=바텍
그린엑스/사진제공=바텍
바텍의 ‘그린엑스’는 9월 출시 이후, 국내 치과와 중동지역의 대형 영상의학센터(Radiology Center) 등에 판매되며 우수한 영상 품질로 호평받고 있다. 바텍은 이번 FDA 인증을 계기로 치과 최대 시장인 북미지역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미국 근관치료 분야 시장규모는 약 5억 달러(약 5640억원)로 매년 5%씩 성장하고 있다. 평균 근관치료 비용은 100만~200만원으로, 국내에 비해 20배가 넘는 고수가 시장이다. 바텍은 프리미엄 근관치료 시장이 두텁게 형성돼있는 북미지역의 선진 치과를 중심으로 고객을 선점해 기술우위와 시장 지배력을 모두 확보할 계획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