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박신혜·전종서 '콜' 스페셜 포스터…내달 넷플릭스 공개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9 09: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콜' 스페셜 포스터 © 뉴스1
'콜' 스페셜 포스터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영화 '콜'(감독 이충현)의 넷플릭스 스페셜 포스터를 공개했다.

오는 11월27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되는 '콜'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된 서로 다른 시간대의 두 여자가 서로의 운명을 바꿔주면서 시작되는 광기 어린 집착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29일 공개된 스페셜 포스터는 서로의 세계를 바라보는 듯한 서연(박신혜 분)과 영숙(전종서 분)의 얼굴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전화기를 들고 선 두 사람의 모습과 이를 통해 금기를 깬 두 사람으로 인해 운명의 소용돌이에 휘말리게 된 주변 사람들의 모습도 포스터 속에 담겨, 어떤 일이 벌어질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20년의 시간 차이를 두고 같은 공간에 사는 두 여자는 우연히 전화기 하나로 연결되고, 서로의 인생을 바꿔주는 위험한 선택을 하게 된다. 과거에 일어났던 사고로부터 아버지를 구하려는 서연과 현재의 정보로 본인의 미래를 바꾸려는 영숙, 둘의 선택은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몰고 온다. 건드리지 말았어야 했던 각자의 세상을 뒤흔든 이후 숨겨두었던 발톱을 꺼낸 영숙의 광기 어린 변신과 다른 이들의 운명까지 송두리째 무너질 위기에 놓인 서연의 얽히고설킨 이야기가 시청자들을 극한의 긴장감으로 몰아갈 것이다.

영화 '콜'은 단편 '몸 값'으로 충무로가 주목하는 신예로 떠오른 이충현 감독의 장편 데뷔작으로 공개된 예고에서 탄탄한 스토리와 강렬한 캐릭터, 스타일리시한 미장센을 엿볼 수 있어 실력 있는 감독의 등장에 대한 기대가 커진다. 또한 박신혜, 전종서 또한 강렬한 변신과 시너지를 예고하고 있어 더욱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콜'은 오는 11월27일 넷플릭스에서 전 세계에 공개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