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득점·리바운드 1위' 박지수, 김소니아 제치고 1라운드 MVP 선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9 11:4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KB국민은행 Liiv M 2020-21 여자프로농구' 1라운드 MVP에 선정된 박지수. (WKBL 제공) © 뉴스1
'KB국민은행 Liiv M 2020-21 여자프로농구' 1라운드 MVP에 선정된 박지수. (WKBL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정명의 기자 = '국가대표 센터' 박지수(KB)가 김소니아(우리은행)를 제치고 'KB국민은행 Liiv M 2020-21 여자프로농구' 1라운드 MVP에 선정됐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29일 박지수가 기자단 투표에서 68표 중 36표를 획득, 김소니아(29표)를 제치고 MVP로 뽑혔다고 발표했다. 김소니아는 7표 차로 고배를 마셨다.

박지수는 1라운드 5경기에서 평균 27.8득점(1위) 15.8리바운드(1위) 4.2어시스트를 기록했다. KB는 충격적인 개막 2연패를 당했지만 박지수를 앞세워 3연승, 반등에 성공했다.

박지수의 9번째 라운드 MVP 선정이다. 현역 선수 중에는 최다 횟수. 2위는 박혜진(우리은행)이 기록 중인 8회다. 통산 최다 1위 신정자(전 신한은행)의 12회에도 가까이 다가섰다.

김소니아도 1라운드 5경기에서 23.4득점(2위) 10.8리바운드 3.4어시스트 2.0스틸(1위)을 기록하며 좋은 활약을 펼쳤다. 하지만 박지수의 아성을 넘지는 못했다.

김소니아에게는 WKBL 심판부, 경기 운영 요원, 감독관 등의 투표로 선정하는 MIP 영예가 주어졌다.

'KB국민은행 Liiv M 2020-21 여자프로농구' 1라운드 MIP에 선정된 김소니아. (WKBL 제공) © 뉴스1
'KB국민은행 Liiv M 2020-21 여자프로농구' 1라운드 MIP에 선정된 김소니아. (WKBL 제공)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0 KMA 컨퍼런스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