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프랑스 니스 테러 용의자는 21세 튀니지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30 02:1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프랑스 니스 테러. © AFP=뉴스1
프랑스 니스 테러. © AFP=뉴스1
(서울=뉴스1) 김서연 기자 = 29일(현지시간) 오전 프랑스 니스에서 발생한 흉기테러 용의자는 21세 튀니지인이라고 AFP통신이 보도했다.

AFP는 소식통을 인용, 니스 노트르담성당에서 흉기를 휘둘러 3명을 살해한 용의자는 몇주 전 유럽에 도착한 21세 튀니지인이라고 말했다.

브라임 아우이사우이로 알려진 이 남성은 지난 9월 말 이탈리아령 람페두자섬에 도착했다.

그는 이곳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격리 상태에 있다가 당국의 추방 명령을 받고 떠났다. 이 소식통은 용의자가 10월 초 프랑스에 도착했다고 말했다.

로이터 또한 소식통을 인용해 용의자는 이탈리아를 거쳐 프랑스로 입국한 남성으로, 그의 신원은 여전히 프랑스 당국이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