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청주서 독감백신 맞은 60대 남성 숨져…접종 연관성 조사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30 13: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건당국 "아직 뚜렷한 연관성 없어…곧 결과 나와"

충북 청주에서 독감 예방 백신을 맞은 60대 남성이 숨져 30일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충북 청주에서 독감 예방 백신을 맞은 60대 남성이 숨져 30일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청주=뉴스1) 엄기찬 기자 = 충북 청주에서 독감 예방 백신을 맞은 60대 남성이 숨져 보건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30일 충북도와 청주시에 따르면 서원구에 사는 A씨(65)가 충북대학교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지난 28일 오전 4시쯤 숨졌다.

그는 지난 27일 오전 흥덕구의 한 병원에서 독감 예방 백신을 맞은 뒤 오후 9시 무렵부터 호흡 곤란과 어지러움 등의 증상을 호소했다.

충북대학병원 응급실로 이송된 A씨는 치료 중 숨졌다. 그가 맞은 백신은 녹십자사의 '지씨플루쿼드리밸런트 Q60220037'인 것으로 전해졌다.

보건당국은 A씨가 평소 당뇨병 등의 질환을 앓고 있었던 점을 토대로 독감 예방 백신 접종과 사망과의 인과관계를 조사하고 있다.

충북도 관계자는 "아직 백신 접종과의 뚜렷한 연관성은 확인되지 않았다"며 "이르면 오늘(30일) 오후나 내일 오전에 인과관계 조사 결과가 나올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아직 적자사업인데...' 왜 배터리서 역대급 합의금 나왔나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