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라자레바 34득점' 기업은행 1위 도약…현대건설 시즌 첫 패배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30 18:02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기업은행 라자레바가 30일 현대건설과의 경기에서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KOVO 제공)© 뉴스1
기업은행 라자레바가 30일 현대건설과의 경기에서 공격을 시도하고 있다.(KOVO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IBK기업은행이 라자레바의 활약으로 현대건설에 시즌 첫 패배를 안겼다.

기업은행은 3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20-21 도드람 V리그 여자부 1라운드 현대건설과의 경기에서 3-1(13-25 29-27 26-24 25-18)로 역전승했다.

기업은행은 2승1패(승점7)가 되면서 흥국생명(2승·승점6)을 제치고 1위로 올라섰다. 현대건설(승3점5)은 2승 뒤 시즌 첫 패를 당하며 3위로 내려앉았다.

기업은행 라자레바는 34득점을 올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표승주도 14득점으로 힘을 보탰다.

현대건설에서는 루소가 25득점, 정지윤과 양효진이 각각 17득점과 14득점으로 분전했다.

1세트에서 힘을 쓰지 못했던 기업은행은 2세트 듀스 접전 끝에 승리하며 경기 흐름을 바꿨다. 27-27에서 라자레바의 오픈 공격으로 우위를 점한 기업은행은 현대건설 정지윤의 공격이 빗나가면서 2세트를 따냈다.

3세트에서도 팽팽한 승부가 펼쳐졌다. 23-24로 끌려가던 기업은행은 라자레바의 백어택으로 승부를 듀스로 끌고 갔다. 이어 김수지가 현대건설 루소의 백어택을 블로킹했고 라자레바의 백어택이 적중하며 세트스코어 2-1로 역전했다.

주도권을 잡은 기업은행은 4세트에서 라자레바의 공격력을 앞세워 초반부터 앞서갔다. 김수지의 이동 공격, 표승주의 블로킹으로 격차를 더욱 벌린 기업은행은 7점 차로 여유 있게 4세트를 따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