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쇼미더머니9' 콕스빌리 탈락→스윙스 극찬…언텔·바이스벌사 등 '추가 합격'(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31 01: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쇼미더머니9' 긴장감을 유발했던 콕스빌리, 스윙스 두 래퍼가 상반된 결과를 받았다.

30일 오후 방송된 Mnet 래퍼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9'에서 콕스빌리는 탈락, 스윙스는 극찬 속에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이날 콕스빌리는 60초 팀 래퍼 선발전 무대에 올랐다. 그는 프로듀서 석에 앉아있는 저스디스를 향해 "잘 부탁드립니다, 저스디스님"이라고 인사해 긴장감을 유발했다. 앞서 콕스빌리는 저스디스를 저격했고, 저스디스는 맞디스 곡을 발표했었다. 저스디스는 불편한 감정을 최대한 숨긴 채 "네 알겠습니다"라고 담담히 답했다.

콕스빌리는 랩을 했지만 모든 프로듀서 팀이 탈락 버튼을 눌렀다. 그는 불구덩이 속에서 갑자기 휴대전화를 들었다. 이어 "콕스빌리 머니 감사합니다. 바이바이"라며 SNS 업로드용 영상을 촬영해 놀라움을 줬다. 프로듀서들은 "새로운 걸 보여주길 기대했는데 아쉽다", "재미도 없다", "인상 깊은 게 없다" 등 혹평했다. 콕스빌리는 합격자 목걸이를 반납했다. 그러면서 "고생하셨다. 초라하게 가야 하냐"라고 제작진에게 물은 뒤 퇴장했다.

이어 스윙스가 등장했다. 스윙스는 프로듀서들과 함께 어색한 미소를 지었다. 그는 "제가 먼저 말씀 드리겠다. 저는 숨만 쉬어도 욕먹는 래퍼라 랩 시작 전에 말을 아껴야 한다. 랩을 하고 대화를 나눴으면 한다. 땡큐"라고 해 웃음을 샀다.

스윙스는 이내 파워풀한 랩으로 무대를 장악했다. 그는 마이크를 던진 뒤 폭발적인 랩을 해 감탄을 안겼다. 마이크까지 던진 레전드 무대에 "진짜 괴물이다", "극장판 보는 것 같다", "세긴 하다", "진짜 영혼을 뱉는 느낌이었다", "저건 못 따라한다" 등 극찬 세례가 쏟아졌다. 무대를 마친 스윙스는 제작진을 향해 "죄송하다. 마이크 제가 물어 드리겠다. 마이크 어디 갔지?"라고 해 다시 분위기를 띄웠다.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스윙스는 실력을 입증하기 위해 이번 시즌에 참가자로 나왔다고 털어놨다. 그는 "근거 없는 인맥 힙합 얘기가 너무 많이 나왔다. 그 다음에 제 실력. 저는 여태까지 제 성격이나 모난 점들, 부족한 점, 외모 기타 등등 엄청 욕먹었을 때는 그렇게 신경이 안 쓰였다. 근데 제 실력 갖고 얘기할 때는 너무 힘들더라"라고 이유를 밝혔다.

또 스윙스는 "모두 좋은 말 해주셔서 감사하다. 처음부터 생각했던 팀이 있다. 너무 가고 싶었던 팀이 있었다"라면서 코드 쿤스트, 팔로알토 팀을 택해 눈길을 모았다. 팔로알토는 "정말 자극이 많이 되는 무대였다"라고 마지막까지도 호평했다.

이날 기리보이는 스윙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하며 눈물을 보였다. 또 "스윙스 형은 진짜 좋은 형이고 착한 형이고 잘하는 형이다. 근데 옆에서 보면 굉장히 나쁜 일도 많이 당하고 사기도 진짜 많이 당했다"라며 안타까워했다. 이후 스윙스는 무대 뒤에서 "나 아직 있구나, 진심으로 행복하고 좋다. 감사하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더불어 기리보이를 언급하며 마음을 쓰기도 했다.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Mnet '쇼미더머니9' 캡처 © 뉴스1

이밖에도 안병웅, 가오가이, 키츠요지, 쿤디판다, 디젤, 먼치맨, 브루노 챔프맨, 옌자민, 김규하, 블라세, 차메인, 365lit, 잠비노, 맥대디, 머쉬베놈, 칠린호미, 맥키드 등이 다음 라운드에 진출했다. 프로듀서 팀들은 확정된 라인업에 "만족한다"라고 입을 모았다.

팀 매칭은 종료됐지만 마지막 기회가 생겼다. 래퍼와의 매칭이 실패한 팀들이 공석을 채운 것. 이로 인해 미란이, 바이스벌사, 언텔, 래원, 타쿠와 등 8명의 래퍼들이 패자부활전을 치렀다. 저스디스 팀은 추가 합격자로 미란이를 호명했다. 팔로알토 팀에서는 래원, 바이스벌사를 택했다. 다이나믹 듀오의 개코는 그린그림, 언텔을 불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