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은혜, 핼러윈 파티 열기에 일침 "우리 명절도 못 즐겼는데"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31 20:06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박은혜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박은혜 인스타그램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박은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협 속 추진되는 핼러윈 파티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박은혜는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로나19로 우리 명절도 제대로 못 즐기고 쉬어 갔는데 우리 명절도 아닌 핼러윈은 올해 한번 쉬시는게 어떨까요"라고 적었다.

이어 "아직 코로나가 끝나지 않았으니까요, 정말 하고 싶으면 각자 그냥 집에서 #전설의고향 보는 걸로"라고 덧붙이며 생각을 밝혔다.

한편 박은혜는 오는 11월21일 방송 예정인 TV조선 '복수해라'에 출연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