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단독] 분리수거 '골칫거리' 생수병 라벨 사라진다

머니투데이
  • 세종=박경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215
  • 2020.11.03 15: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18일 서울 서초구 블랙야크 청계산점에서 블랙야크 모델들이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 수거기와 재생섬유로 만든 친환경 티셔츠를 선보이며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2020.10.18/뉴스1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18일 서울 서초구 블랙야크 청계산점에서 블랙야크 모델들이 투명 페트병 분리배출 수거기와 재생섬유로 만든 친환경 티셔츠를 선보이며 재활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2020.10.18/뉴스1
MT단독
# 세종시에 사는 직장인 강모 씨는 3주에 한번 노브랜드에서 2L짜리 생수 6병을 포장한 묶음 상품 5개를 산다. 아내와 한 주에 많으면 생수 10병을 마시는데 분리수거를 하면서 용기에 붙은 비닐 라벨을 제거하는 게 여간 귀찮은 일이 아니다. 라벨을 손으로 찾아 찢거나 가위로 자르기 쉽지 않아서다. 플라스틱 생수 페트병에서 비닐 라벨을 떼어야 한다는 분리 원칙은 어기기 일쑤다.

앞으로 상표명, 생산일자 등 제품 정보가 담긴 라벨이 생수 페트병 용기에서 사라진다. 낱개 생수 제품은 마개, 묶음 상품은 겉포장 비닐에서 제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정부는 라벨이 붙은 생수 페트병이 줄면 분리배출은 훨씬 쉬워질 것으로 내다봤다.


병마개 부착·무라벨 제품 나온다


[단독] 분리수거 '골칫거리' 생수병 라벨 사라진다

3일 관계부처에 따르면 환경부는 이 같은 내용의 '먹는 샘물 등의 기준과 규격 및 표시기준 고시' 개정을 이달 완료할 예정이다. 1+1 묶음상품 재포장 금지, 가전제품 포장재 재사용 등과 같은 폐기물 저감 정책의 일환이다.

현재 500ml, 1L, 2L짜리 생수 페트병 제품과 정수기용 대용량 PC(말통) 제품은 용기 표면에 붙은 라벨에 제품명, 제조일자, 연락처, 수원지 등 주요 정보를 표시하고 있다. 하지만 용기에 라벨이 딱 달라붙어 따로 배출하기 어려운 제품이 대다수다. 롯데칠성음료 아이시스가 올해 시범으로 라벨을 마개에 붙이고 있으나 묶음 상품에만 적용하고 있다.

환경부는 생수 페트병 재활용을 용이하게 하고 비닐 폐기물 발생을 줄이기 위해 병마개 라벨 부착과 무라벨 제품을 허용하기로 했다.


생수 제조사, 용기에 라벨 붙이는 현행방식도 선택 가능


(파주=뉴스1) 김진환 기자 = 가수 임창정이 19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예스아이엠 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진행된 정규 16집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물을 마시고 있다.   타이틀곡 ‘힘든 건 사랑이 아니다’는 TOP100귀 선정단이 직접 투표를 진행, 압도적인 지지로 선정됐다. 노래를 듣자마자 눈물을 흘릴 만큼 애절하고,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임창정의 독보적인 고음이 인상적이다. 2020.10.19/뉴스1
(파주=뉴스1) 김진환 기자 = 가수 임창정이 19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예스아이엠 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진행된 정규 16집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물을 마시고 있다. 타이틀곡 ‘힘든 건 사랑이 아니다’는 TOP100귀 선정단이 직접 투표를 진행, 압도적인 지지로 선정됐다. 노래를 듣자마자 눈물을 흘릴 만큼 애절하고,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를 담고 있으며 임창정의 독보적인 고음이 인상적이다. 2020.10.19/뉴스1

우선 낱개 제품의 경우 용기 대신 병마개에 라벨을 부착할 수 있다. 생수 마개를 열면서 자연스럽게 라벨을 제거할 수 있어 분리 배출이 쉬워지고 비닐 폐기물 양 자체도 줄어드는 방식이다. 표면적이 용기보다 작은 병마개에 제품 정보를 모두 담기 어려운 점을 감안해 일부 정보는 용기에 판화처럼 새겨 넣어야 한다.

2L짜리 6병, 500ml짜리 20병 등 묶음 상품 내 생수 페트병은 아예 라벨이 붙지 않은 제품을 출시할 수 있다. 소비자는 제품 정보를 각 페트병 라벨이 아닌 묶음 상품을 포장한 겉포장지에서 찾으면 된다. 정수기용 PC제품은 페트병 마개와 비슷한 병목 부분에 라벨을 붙일 수 있다.

당장 모든 생수 제조회사가 라벨을 병마개에 붙이거나 무라벨 제품을 의무적으로 내놓아야 하는 건 아니다. 환경부는 생수 제조회사가 현행 방식과 개선 방안 중 선택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드러난 미국의 속내 "인접국·쿼드3국에 백신 우선지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