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비디오스타' 박상면x이훈x장동민x김성원, 반전 가득 '촉촉한 녀석들'(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03 21: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every1 '비디오스타' © 뉴스1
MBCevery1 '비디오스타'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배우 박상면, 이훈, 코미디언 장동민, 김성원이 '비디오스타'에 출격했다.

3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 MBCevery1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난 이제 지쳤어요 촉촉한 녀석들' 특집으로 꾸며져 배우 박상면, 이훈, 코미디언 장동민, 김성원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박상면은 이날 '비디오스타' 첫 출연으로 절친인 이훈과 동반 출연한 것에 대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반면 이훈은 "멋있게 나와야 하는데 상면이 형이랑 나왔다"고 사전에 이야기한 것으로 소개돼 웃음을 자아냈다. 박상면과 이훈은 '절친테스트'를 통해 강도 높은 농담을 주고받으며 절친 사이를 인증해 시선을 모았다. 이어 또 다른 절친으로 소개된 장동민과 김성원은 '비디오스타' 출연을 위한 급조한 절친임을 들켜 재미를 더했다.

진짜 주제가 '갱년기 특집'이라는 MC들의 말에 박상면은 "갱년기가 이미 지나갔다. 하늘만 봐도 슬프다"라며 경험담을 전했다. 터프가이로 알려진 이훈은 예상과 달리 남성호르몬 검사 결과 수치가 3.8로 나왔다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근 '보이스트롯'을 통해 트로트에 도전한 박상면은 노래 부르는 것 자체가 큰 도전이었다고 고백했다. 뮤지컬에 출연했던 박상면은 악보를 볼 줄 몰라 모든 음악을 통으로 외우며 힘들었던 경험을 전했다. 더불어 박상면은 필리핀 여행 당시 즉석 요청으로 무대에 올라 흥을 돋우었던 때를 떠올리며 열정의 무대를 선사해 감탄을 자아냈다.

이훈은 우연한 기회로 드라마 '서울의 달' 속 채시라의 동생 역할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제작진 측에서 군대에서 막 제대한 역할이 필요해 이훈이 출연한 '대학가요제'를 보고 캐스팅했던 것. 이어 제작진은 연기를 배운 적 없는 이훈을 위해 최민식에게 연기를 가르칠 것을 지시했다고.

이훈은 언제 나올지 모르는 쪽대본에 최민식의 로드매니저를 하며 내내 따라다녀 연기를 배웠다고 털어놨다. 이훈은 최민식이 아니었으면 연기자가 못됐을 거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이훈은 최민식에게 배운 연기를 박상면에게 전수했다며 "(박상면이) 우는 연기에 울음을 멈추지 못한다고 토로해서 제가 가르쳐드렸다"고 뽐냈다. 그러자 박상면은 "가르쳐준 게 아니라 감정 조절이 안 된다고 그냥 토로했다. 언제 가르쳐달라고 했냐! 너한테 연기 배웠다 그러면 뭐라 하겠냐"고 억울해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의 이야기에 장동민이 최민식에게 연기를 가르쳤다고 밝혀 의문을 자아냈다. 우연한 기회에 최민식과 장동민이 마주했고, 최민식이 장동민의 개그 코너 '할매가 뿔났다'를 극찬하며 "진짜 할머니인 줄 알았다. 연기 좀 가르쳐달라"고 부탁했다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도시를 떠나 전원생활에 100% 만족하고 있다는 장동민은 "잠깐 있어도 여행에서 푹 쉰 느낌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나 최근 의문의 돌팔매질 테러를 당해 자택과 차량이 파손됐다고 털어놔 충격을 안겼다.

도전을 두려워한다는 장동민은 최근 포커의 한 종류인 '홀덤'에 도전하고 싶다고 전했다. 장동민은 "외국에서는 마인드 스포츠로 불린다. 미국에서 1등 상금이 100억이다. 미국 LA 올림픽 때 종목으로 채택된다고 하더라"고 소개하며 홀덤 국가대표로 올림픽에 출전하고 싶은 꿈을 고백했다.

김성원은 입대를 위해 멕시코 영주권을 포기한 사연을 고백했다. 김성원은 멕시코에서 11년 이상을 거주했지만, 한국에서 공부하고 생활할 생각을 밝혔고, "부모님께서 그러면 군대를 가야 한다고 해서 과감히 포기했다"고 전했다. 이에 김성원은 한국에서 카투사로 입대했다.

더불어 김성원은 멕시코에서 인종차별을 비롯한 괴롭힘을 당했던 때를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더는 참지 못해 김성원은 자신을 괴롭히는 친구와 싸우게 됐고, 입소문이 나며 영화처럼 인파가 몰려들었다고. 김성원은 "우리 싸움에 돈을 걸기도 하더라. 거기서 문화적 충격을 받았다"고 심정을 고백했다. 결국 싸움에서 승리한 김성원은 친구들에게 축하의 의미로 돈을 받기도 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더했다.

이날 즉석에서 열린 팔씨름 대결에 이훈이 제작진, 장동민에 이어 박나래에게도 패배하며 반전 팔씨름 실력으로 녹화장을 초토화시켰다.

한편, MBCevery1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는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