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대전시, 동네상권 살리기 이벤트…11월 한 달간 '소비촉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04 09: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구 시작 5개구 자치구별로

대전시는 11월 한 달 온통세일 기간중 '소비촉진 릴레이 행사 및 동네 상권 살리기 이벤트'를 개최한다. 사진은 대전시청사. ©뉴스1
대전시는 11월 한 달 온통세일 기간중 '소비촉진 릴레이 행사 및 동네 상권 살리기 이벤트'를 개최한다. 사진은 대전시청사. ©뉴스1
(대전=뉴스1) 송애진 기자 = 대전시는 이달 한 달 온통세일 기간에 '소비촉진 릴레이 행사 및 동네 상권 살리기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소비촉진 릴레이행사는 서구를 시작으로 자치구별로 이틀씩 자치구의 날을 정해 진행된다.

60여개 전통시장, 상점가, 골목상권이 참여해 상권별로 특색있는 소비촉진 이벤트를 개최한다.

자치구별 주요 이벤트로 서구는 매주 일요일에 탄방동 로데오타운을 비롯한 주요 골목상권 9곳에서 골목상권별 이용고객 연령층에 맞춘 버스킹 공연과 경품 이벤트를 개최한다.

도마큰시장, 한민시장 등 서구 전통시장 및 상점가 4곳에서는 자체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 서구 전 지역을 대상으로 서구 내 소상공인업소에서 온통대전을 사용하고 후기를 본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대전서구온통세일' 태그 포함 업로드 후 담당자 전자우편으로 인증샷을 전송하면 선착순 100명에게 온통대전 만원을 지급한다.

유성구는 송강전통시장 및 골목상권 8곳을 중심으로 프리마켓, 버스킹 공연, 상권별 경품행사 등을 통해 구민과 함께하는 소규모 축제를 진행할 계획이다.

대덕구는 해당 자치구의 날에 맞춰 가을맞이 경품대축제를 개최한다.

중리·송촌시장, 상점가 및 특화거리 등 9곳에서 사용금액에 따라 온누리 상품권을 지급하고 만원 이상 이용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경품을 지급한다.

중구는 중앙로지하상가, 문창·태평시장, 은행동 상점가 등 11곳에서 페이백 행사 및 자체 경품 행사를 진행한다.

동구는 중앙시장 활성화구역을 중심으로 전통시장과 상점가, 골목상권 등 20여 곳이 참여해 사랑나눔 공동구매, 코로나19 극복 사진 콘테스트, 한복 착용구매 시 경품권 1+1 지급(일부 상권) 등 다채롭고 특색 있는 동구애(愛) 써유~ 온통세일행사를 개최한다.

고현덕 대전시 일자리경제국장은 "자치구별 소비촉진 릴레이행사 및 동네 상권 살리기 행사는 한 달 동안 대전 전 지역에서 상권마다 특색을 살려 다양하게 펼쳐질 예정"이라며 "대전시민의 힘으로 동네 상권 살리기에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북한 연결도로 만든다고…'붕괴' 위험에도 공사 논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