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국회 회의 중 '코로나 검사' 받으러 간 은성수·조성욱

머니투데이
  • 세종=유선일 기자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04 11: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0.11.04.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김선웅 기자 = 은성수 금융위원장이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질의에 답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2020.11.04. photo@newsis.com
은성수 금융위원장과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이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 도중 코로나19(COVID-19) 검사를 받기 위해 이석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4일 오전 “10월 26일 서울 강남구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1층 로비, 출입구 야외 취재진·방문자는 가까운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으시길 바란다”는 내용의 긴급재난문자 메시지를 발송했다.

지난달 26일 고(故)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 빈소를 찾은 방문객 일부가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데 따른 조치다. 은성수 위원장과 조성욱 위원장은 모두 10월 26일 빈소를 방문했다.

이날 회의를 진행하던 윤관석 정무위원장은 중앙안전대책본부의 문자메시지를 접한 후 이런 사실을 알리며 “일단 나가서 상황을 파악해달라”고 말했다. 은성수, 조성욱 위원장은 즉시 회의장을 나와 가까운 진료소로 이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정무위 전체회의는 시작한지 약 1시간 30분 만에 산회했다. 윤관석 위원장은 “은성수, 조성욱 위원장이 확인을 위해 이석했고, 정무위원 일부도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 참석해야 해 더이상 질의를 진행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테슬라 중대결함' 시민단체가 머스크 고발…경찰 수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