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나혼산' 김지훈 "배움 멈추면 늙어"…논어→보컬 레슨에 자기관리까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07 10:4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 © 뉴스1
M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배우 김지훈이 '나 혼자 산다'에서 가감 없는 일상을 공개, 색다른 매력을 선사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최근 tvN 드라마 '악의 꽃' 종영 후 휴식 중인 김지훈의 리얼한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훈은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주식을 확인하고 커피 한 잔을 마시며 잠을 깨웠다. 이후 논어를 읽어 무지개 회원들을 놀라게 했다. 이에 김지훈은 "공자님의 말씀에 도움이 되는 말이 많다"며 배움으로 하루를 시작했다.

그가 '배움'을 위해 발걸음을 옮긴 곳은 바로 스트레칭 학원. 완벽히 다리를 찢는 일명 '완찢남'을 위해 그는 긴 머리를 질끈 묶고 뼈를 깎는 듯한 고통까지 감내해 30cm까지 다리 찢기를 완성하며 첫 번째 수련을 마쳤다.

이후에도 배움에 대한 열정은 그치지 않았다. 김지훈은 농구 학원과 보컬 레슨까지 망가짐도 불사하며 배움에 열중, 자기관리 끝판왕의 면모를 드러냈다.

또한 김지훈은 완벽한 몸매를 유지한 비결도 밝혔다. '간헐적 단식 전도사'라는 별명으로도 유명한 그는 16시간 공복, 8시간 식사 규칙을 무려 10개월 간 이어오며 몸매 관리에도 열정을 보였다.

"나태해지지 않기 위해 배우는 것을 시작했다"며 "배우는 것을 멈추면 늙는다"고 말한 김지훈은 드라마가 끝난 후에도 배우로서 자기관리에 열중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며 불금의 마지막을 완성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테슬라 중대결함' 시민단체가 머스크 고발…경찰 수사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