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트만특허, 현앤파트너스와 바이오·헬스케어 자문 협력계약 체결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17 08:39
  • 글자크기조절
지난 13일 서영호 아트만특허법률사무소 대표(왼쪽)와 김현욱 현앤파트너스코리아 대표가 업무협약체결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지난 13일 서영호 아트만특허법률사무소 대표(왼쪽)와 김현욱 현앤파트너스코리아 대표가 업무협약체결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트만특허법률사무소는 지난 13일 현앤파트너스코리아와 바이오 및 헬스케어 전문 기업에 대한 자문 업무 및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아트만 특허법률사무소는 고객 기업에 대한 특허분석 및 기술가치 평가 등 기업의 지식재산 실사 업무를 포함한 법률자문을 맡고, 현앤파트너스코리아는 바이오·헬스케어 기업의 경영, 재무, 사업개발 및 IR 분야의 자문을 수행할 예정이다.

아트만특허법률사무소는 녹십자, 미원상사, 바이오일레븐, 큐젠바이오텍, 인벤티지랩 및 티카로스 등 다양한 화학, 바이오 분야 기업들에 대한 특허 자문업무를 맡고 있다.

서영호 대표는 서울대에서 생물화학과를 전공하였으며, 제일모직, OCI 등에서 12년 동안 근무하며 특허팀장을 역임했다. 이 같은 경력을 바탕으로 바이오 벤처기업들에게 중요한 각종 특허권 확보 및 IP(지적재산권) 전략 수립에 도움을 주고 있다.

현앤파트너스코리아는 증권사에서 바이오·헬스케어 분야에 특화된 경험을 쌓은 애널리스트 및 제약업계에서 연구개발, 신사업기획 업무를 수행한 전문가들로 구성된 경영컨설팅 전문기업이다. 국내외 제약사 및 바이오기업들과 50여건이 넘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수행했다.

김현욱 현앤파트너스코리아 대표는 “헬스케어 업종에 강점이 있는 아트만 특허법률사무소와 고객사에게 보다 수준 높은 서비스와 만족을 제공하여 두 회사가 동반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아트만특허법률사무소 서영호 변리사는 "이번 협약 체결을 계기로 바이오·헬스케어·소재 벤처기업들의 성장을 지원하겠다"며 "현앤파트너스코리아의 전문성과 경험을 적극 활용하여 고객사들이 경영전략을 수립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김건우
    김건우 jai@mt.co.kr

    중견중소기업부 김건우 기자입니다. 스몰캡 종목을 중심으로, 차별화된 엔터산업과 중소가전 부문을 맡고 있습니다. 궁금한 회사 및 제보가 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 주시기 바랍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32억·443억·311억…'공직자 슈퍼리치' 톱 10은 누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